‘2023 제네시스 스코티시 오픈’ 종료

225

‘2023 제네시스 스코티시 오픈’이 17일(현지시간) 막을 내렸다.

이번 대회는 2022 제네시스 스코티시 오픈 우승자 젠더 쇼플리를 비롯해 스코티 셰플러, 패트릭 캔틀레이, 빅터 호블란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참가했다. 그 중 로리 매킬로이(세계 3위·사진)가 우승을 차지했다.

매킬로이는 최종합계 15언더파 265타로 2위 로버트 매킨타이어를 1타 차이로 따돌리고 우승을 따냈다. 상금 162만달러와 부상으로 GV70 전동화 모델을 받았다.

안병훈 선수는 매킨타이어에 이어 공동 3위를 기록했다. 제네시스는 대회 기간 동안 선수 이동 등 원활한 대회 운영을 위해 제네시스 차량 160여 대를 지원하고 경기장 주요 거점에 플래그십 세단 G90 등을 전시했다.

이와 함께 선수 및 캐디 전용 휴게 공간 ‘플레이어스 앤드 캐디스 카페’를 운영하고 선수 가족을 위한 제네시스 컨시어지 서비스도 제공해 호응을 얻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