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3 FIFA 여자 월드컵’ 공식 후원

229

현대자동차가 남반구에서 최초로 열리는 FIFA 여자 월드컵을 공식 후원한다.

현대차는 ‘2023 FIFA 호주 뉴질랜드 여자 월드컵’ 공식 후원사로 활동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차는 오는 20일 2023 여자 월드컵 개막과 함께 ‘세기의 골’ 캠페인을 시작한다. 세기의 골은 현대차가 2022년 4월부터 시작한 캠페인으로 지난해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에서는 지속가능한 세상을 만들기 위한 모두의 연대를 강조했다.

2023 여자 월드컵에서는 그 의미를 확장해 모두가 평등한 기회를 갖고 그 재능을 펼칠 수 있는 포용적인 세상을 만드는 것을 주제로 캠페인을 진행한다.

현대차는 여자 축구의 역사를 기념함으로써 모두를 하나로 뭉치게 하는 스포츠의 세계 안에서 전 세계 축구팬들에게 희망과 영감을 주는 것을 목표로 한다.

현대차는 1999년 미국 여자 월드컵부터 모든 월드컵과 여자 월드컵을 후원해오며 인종, 국적, 성별을 가리지 않고 전 세계 사람들이 서로 화합하고 자신의 꿈을 실현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고자 노력했다.

지난해 월드컵에서는 대회 공식 운영 차량으로 아이오닉 5와 G80 전동화 모델 등 친환경차를 역대 월드컵 최초로 제공했다.

올해 5월에는 2030년까지 FIFA와의 파트너십을 연장하고 2026년, 2030년 월드컵을 포함해 FIFA가 주관하는 모든 대회에 모빌리티 부문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2023 여자 월드컵에서 현대차는 기회의 제약이 없는 미래를 위한 세기의 골 캠페인의 일환으로 다양한 후원 활동을 진행한다.

먼저, 현대차는 호주 시드니에 위치한 텀발롱 공원에서 열리는 FIFA 팬 페스티벌에서 2023 여자 월드컵 특별 전시관인 ‘FIFA 박물관’ 개관식을 열었다.

FIFA 팬 페스티벌™은 FIFA가 9개 개최 도시에서 2023 여자 월드컵 기간 동안 운영하는 응원전으로 월드컵 경기 생중계뿐만 아니라 축구, 음악, 엔터테인먼트, 지역 문화, 음식, 게임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현대차는 FIFA와 함께 ‘그라운드를 지배하라: 여자 축구의 얼굴’을 주제로 시드니 텀발롱 공원 내 부지에 FIFA 박물관을 건축했다.

이번 FIFA 박물관은 현대차와 FIFA가 러시아 모스크바(2018년), 프랑스 파리(2019년), 카타르 도하(2022년)에 이어 네 번째로 건축한 월드컵 특별 전시관으로 2023 여자 월드컵 개막일인 7월 20일부터 결승전이 열리는 8월 20일까지 운영된다.

FIFA 박물관은 내·외부에 금속과 플라스틱을 재활용한 친환경 자재를 활용해 지속가능성에 대한 의미를 더했다.

FIFA 박물관 내부는 1회(1991년) 여자 월드컵 우승 트로피와 2023 여자 월드컵 트로피가 번갈아 전시되며 2023 여자 월드컵 본선에 진출한 32개 참가국 유니폼과 함께 선수, 코치, 스태프, 팬 등 여자 월드컵의 발전을 이뤄 온 사람들을 집중 조명하고 여자 축구 발전을 위해 함께 한 현대차의 후원 역사와 세기의 골 캠페인을 소개하는 공간이 마련돼 있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5, 싼타페 HEV, GV70 전동화 모델로 구성된 친환경차 102대를 포함해 스타리아, 아반떼 N, G80, G70 등 총 371대의 대회 공식 운영 차량을 FIFA에 제공한다. 이번에 제공되는 운영 차량은 VIP, 심판, 스태프 탑승 용도로 사용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2023 여자 월드컵 지원차량의 고장 또는 사고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실시간 차량 관제 서비스를 운영한다.

먼저 호주와 뉴질랜드에 각각 품질 상황실을 운영해 대회기간 동안 전체 차량을 모니터링한다.

이어 현지 조직위원회와 실시간 연락망을 구축해 차량 이상 신고 접수 및 차량 입고, 긴급 출동, 수리 및 사고 대응 등을 즉각 지원한다.

또한 대회 전 기간 신속한 차량 서비스를 위해 서비스와 품질 부문 직원으로 구성된 ‘품질 상황실’을 조직해 호주 법인과 뉴질랜드 대리점에 상주한다.

이외에도 전기차 배터리 방전 대응을 위해 아이오닉 5 개조차량으로 찾아가는 충전서비스(V2V 충전)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2023 여자 월드컵 개막에 앞서 세기의 골 캠페인 영상을 17일 공개했다.

영상은 ‘우리가 달려온 길, 그리고 나아갈 길’을 주제로 1999년부터 2023년까지 7회의 여자 월드컵을 지원해 온 현대차의 후원 역사와 여자 축구의 발전사를 조명한다.

현대차는 커먼 골과 파트너십을 다시 맺고 월드컵 경기장 밖에서도 여자 축구의 발전을 지원한다. 커먼 골은 축구를 매개로 선수, 구단, 브랜드들과 연대하여 현 시대의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비영리 단체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후안 마타 선수가 급여의 1%를 기부하기로 2017년 약속하면서 설립됐다.

지난해 7월 현대차는 커먼 골과 파트너십을 맺고 FIFA 후원금과 팀 센츄리 멤버 계약금의 1%와 친환경 차량을 커먼 골에 기부했다.

올해 2023 여자 월드컵에서는 커먼 골과 함께 ‘글로벌 골 5 엑셀러레이터’와 ‘페스티벌 23’ 2개의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글로벌 골 5 엑셀러레이터는 축구장 안팎에서 여성 롤모델을 확대하고 평등한 축구 참여 기회를 확대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커먼 골이 운영하는 프로그램으로 현대차는 7월 20일부터 연말까지 이를 후원한다.

페스티벌 23은 호주 및 뉴질랜드 등 24개국에서 모인 국제 청소년 지도자들과 여성 청소년 참가자들이 모이는 축제로 여자 월드컵 8강 경기가 진행되는 8월 6일부터 13일까지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다. 페스티벌 23은 페어 플레이 정신을 기르기 위한 축구 경기와 리더십, 기후변화, 다양성, 성평등에 관한 강연, 포럼, 워크숍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현대차와 커먼 골은 페스티벌 23을 통해 글로벌 골 5 엑셀러레이터의 내용을 구체화하고 이를 전 세계에 전파한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세기의 골 캠페인의 메시지를 확산시키기 위해 2023 여자 월드컵 기간 동안 FIFA 디지털 플랫폼인 FIFA+에서 글로벌 축구팬들이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이벤트를 운영한다.

온라인 이벤트는 ▲현대차의 FIFA 후원을 비롯한 여자 축구의 역사 관련 퀴즈 게임인 ‘트리비아’ ▲최고의 골을 투표하는 ‘현대 골 오브 더 토너먼트 ▲경기 결과를 예측하는 ‘현대 매치 프레딕터’로 구성됐다.

이를 통해 현대차는 전 세계 축구팬들에게 경기 외적으로 부가적인 재미 요소를 선사함과 동시에 세기의 골 캠페인 내용을 널리 알리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여자 축구는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하고 있으며 그 어느 때보다 번영하고 있다”며 “현대차는 1999년부터 FIFA와 함께 그 여정을 함께 해왔다는 것에 자긍심을 느끼며 여자 축구의 발전은 물론 모두의 기회가 평등한 미래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