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여름과 겨울을 휩쓴 대세 남녀, 드디어 부부 됐다

90

‘전두광’이 베테랑 주부로 돌아온다.

배우 황정민과 염정아의 첫 만남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크로스’가 2024년 2월, 설 개봉을 확정했다.

‘크로스’는 아내에게 과거를 숨긴 채 베테랑 주부로 살아가는 전직 요원 강무(황정민)와 남편의 비밀을 오해한 강력범죄수사대 에이스 미선(염정아)이 거대한 사건에 함께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함께 공개된 포스터는 선명하게 빛나는 크로스 표식 앞에 나란히 선 황정민, 염정아의 강렬한 눈빛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방탄 조끼에 총을 든 이들의 모습은 두 사람이 선보일 특별한 호흡과 거침없는 액션을 기대하게 한다.

공개된 예고편은 여름 극장가를 시원하게 접수한 ‘밀수’ 염정아와 올 겨울 전 국민의 분노를 유발하고 있는 ‘서울의 봄’ 황정민, 두 대세 배우의 위풍당당한 등장으로 시작한다.

“거기 진짜 위험하니까”라고 만류하는 황정민과 “이제부터 너 혼자선 안 돼”라고 단호하게 맞서는 염정아의 자신만만한 모습이 강렬한 시너지를 예고한다.

‘크로스’는 황정민과 염정아의 첫 만남으로 화제를 샀다. 전혜진과 정만식 등의 출연과 ‘신세계’ ‘검사외전’ ‘아수라’ ‘헌트’ 등의 작품을 선보인 사나이픽처스가 제작을 맡아 기대를 더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