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도덕 논란’ 진자림 “탕후루 매장 개업 취소…다만 이것만은 사실이 아닙니다”

128

운영 중이던 탕후루 가게 옆에 자신의 탕후루 가게를 창업한다고 밝혀 상도덕 논란에 휩싸인 유튜버 진자림이 사과문을 올리며 매장 개업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유튜버 진자림 / 진자림 인스타그램

진자림은 지난 18일 자신이 개업하려 했던 환상탕후루, 자신의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이번 논란에 대한 입장문을 게재했다.

지난 18일 진자림 유튜브 커뮤니티에 올라온 입장문 / 유튜브 ‘진자림 Jinjalim’

진자림은 “탕후루 가게 창업에 대한 말씀을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우선 저의 탕후루 가게 창업에 응원과 관심을 주신 분들께 불편한 이야기를 전해드리게 되어, 잘잘못과 책임을 떠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저의 탕후루 가게 창업에 대한 여러 이야기가 돌고 있는 것을 봤습니다. 이야기의 진위 여부에 대해 말씀을 드리는 것보다 중요한 것은, 저보다 왕가탕후루 사장님을 비롯한 관계자들에 대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는 방안을 신속히 마련하는 것이라고 생각되어 말씀을 전해드리기까지 시간이 걸리게 되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탕후루 가게 창업을 함에 있어 기본적으로 상품의 특징에 따라 상권 내에서 수요가 얼마나 되는지, 주변 상권은 어떻게 형성되어 있는지, 저의 창업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긍정적 또는 부정적 요소들은 무엇인지 깊게 고민하지 못한 상태로 창업을 진행하였습니다. 이로 인해 왕가 탕후루 사장님의 생업에 좋지 않은 영향을 드릴 수 있다는 사실을 놓친 것 또한 저의 불찰입니다”라고 했다.

또 “하여 저의 창업으로 누군가에게 피해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을 인지한 상태로는, 저의 가게를 방문해 주시는 분들도 즐거운 마음으로 가게를 방문해 주실 수 없을 것이고, 저 역시 즐거운 마음으로 가게를 운영할 수 없다는 판단을 하였습니다”라고 알렸다.

그러면서 “모든 걸 떠나 이로 인해 왕가탕후루 사장님을 비롯해 선의의 분들에게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었음을 충분히 공감하고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라며 “그래서 오픈을 예정하고 있었던 저의 탕후루 가게는 오픈을 일단 중지할 예정이며, 이번 일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현재 위치에서는 가게를 오픈하지 않을 것입니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그는 이번 논란을 통해 철저한 준비를 거쳐 탕후루 매장 개업을 다시 준비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이번 일과 함께 불거진 상도덕 논란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그는 “지금 커뮤니티에 돌고 있는 것처럼 부동산과 임대인을 속이고 탕후루 가게를 차렸다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임대인분을 소개받을 당시 정해진 예산을 비롯해 탕후루를 판매하는 가게라는 창업 계획에 대해 말씀드렸습니다. 이와 같이 중개인을 속이거나 중개인 측에서 왕가탕후루 측에 사과를 했다는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닙니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왕가탕후루 사장님을 직접 뵙고 바로 옆 매장에 탕후루 가게 창업에 대해 미리 양해를 구하지 못한 것은 맞지만, 왕가탕후루 매니저님에게라도 탕후루 가게를 운영할 것임을 말씀드렸기에 ‘탕후루 가게’를 ‘디저트 가게’로 의도적으로 속인 것이 절대 아니며, 한 가게의 사장님의 영업을 망치려는 의도 또한 전혀 없었음을 말씀드립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마지막으로 ‘가게의 일일 알바 리스트’로 제가 라이브 방송 도중 언급한 분들은 저의 희망 사항을 작성한 것이며 당사자분들과 전혀 관련이 없음을 말씀드립니다. 또한 저의 언급으로 인해 부정적 영향을 받게 되신 것에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이에 그분들께 2차 피해가 전해지지 않도록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다시 한번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며 왕가탕후루 사장님께도 진심 어린 사과를 전했다.

앞서 70만 명가량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진자림은 최근 경기 화성 동탄신도시의 한 탕후루 가게 바로 옆에 자신의 탕후루 가게를 개업한다고 선언해 상도덕 논란에 휩싸였다.

그는 자신의 인맥을 활용해 일일 알바로 유명 방송인을 총동원하겠다며 “망하는 것도 경험”이라고 발언해 자영업자들을 기만했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진자림 / 진자림 인스타그램

다음은 진자림 입장문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진자림입니다.

탕후루 가게 창업에 대한 말씀을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우선 저의 탕후루 가게 창업에 응원과 관심을 주신 분들께 불편한 이야기를 전해드리게 되어, 잘잘못과 책임을 떠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저의 탕후루 가게 창업에 대한 여러 이야기가 돌고 있는 것을 봤습니다. 이야기의 진위 여부에 대해 말씀을 드리는 것보다 중요한 것은, 저보다 왕가탕후루 사장님을 비롯한 관계자들에 대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는 방안을 신속히 마련하는 것이라고 생각되어 말씀을 전해드리기까지 시간이 걸리게 되었습니다.

제가 탕후루 가게 창업을 함에 있어 기본적으로 상품의 특징에 따라 상권 내에서 수요가 얼마나 되는지, 주변 상권은 어떻게 형성되어 있는지, 저의 창업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긍정적 또는 부정적 요소들은 무엇인지 깊게 고민하지 못한 상태로 창업을 진행하였습니다. 이로 인해 왕가 탕후루 사장님의 생업에 좋지 않은 영향을 드릴 수 있다는 사실을 놓친 것 또한 저의 불찰입니다.

하여 저의 창업으로 누군가에게 피해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을 인지한 상태로는, 저의 가게를 방문해 주시는 분들도 즐거운 마음으로 가게를 방문해 주실 수 없을 것이고, 저 역시 즐거운 마음으로 가게를 운영할 수 없다는 판단을 하였습니다.

모든 걸 떠나 이로 인해 왕가탕후루 사장님을 비롯해 선의의 분들에게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었음을 충분히 공감하고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래서 오픈을 예정하고 있었던 저의 탕후루 가게는 오픈을 “일단 중지”할 예정이며, 이번 일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현재 위치에서는 가게를 오픈하지 않을 것입니다.

제가 창업 준비 과정에서 저의 콘텐츠를 통해 언급한 바와 같이, 탕후루는 제가 힘든 시기에 많은 위로를 받은 음식이기도 하고, 시청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을 받을 수 있도록 만들어준 음식입니다. 제가 탕후루를 통해 행복을 느낀 것처럼 저의 가게를 찾아주신 모든 분이 행복한 경험을 하실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와 고민을 거쳐 다시 준비해 보고자 합니다.

추가로 사실을 기반으로 명확히 말씀드리고 싶은 부분이 있습니다. 지금 커뮤니티에 돌고 있는 것처럼 부동산과 임대인을 속이고 탕후루 가게를 차렸다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임대인분을 소개받을 당시 정해진 예산을 비롯해 탕후루를 판매하는 가게라는 창업 계획에 대해 말씀드렸습니다. 이와 같이 중개인을 속이거나 중개인 측에서 왕가탕후루 측에 사과를 했다는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닙니다.

또한 왕가탕후루 사장님을 직접 뵙고 바로 옆 매장에 탕후루 가게 창업에 대해 미리 양해를 구하지 못한 것은 맞지만, 왕가탕후루 매니저님에게라도 탕후루 가게를 운영할 것임을 말씀드렸기에 ‘탕후루 가게’를 ‘디저트 가게’로 의도적으로 속인 것이 절대 아니며, 한 가게의 사장님의 영업을 망치려는 의도 또한 전혀 없었음을 말씀드립니다.

마지막으로 ‘가게의 일일 알바 리스트’로 제가 라이브 방송 도중 언급한 분들은 저의 희망 사항을 작성한 것이며 당사자분들과 전혀 관련이 없음을 말씀드립니다. 또한 저의 언급으로 인해 부정적 영향을 받게 되신 것에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이에 그분들께 2차 피해가 전해지지 않도록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창업을 한다는 것이 개인에게 얼마나 무겁고 중요하고 힘든 일인지 창업을 준비하면서 조금이나마 배우게 되었습니다. 더불어 저의 문제를 빠르게 질책해 주시고, 말씀 주신 덕에 제가 부족한 행동을 고칠 수 있었습니다. 감사드리고 죄송합니다.

나이가 어려서, 잘 몰라서 같은 이야기는 하지 않겠습니다. 부족한 부분은 바로잡고, 책임질 수 있는 것들에 대해서는 책임을 지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믿고 응원해 주신 많은 분께 죄송합니다.

그리고 이번 일로 가장 어려움을 느끼셨을 왕가탕후루 사장님께도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