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물이 훨씬 예쁘고 귀엽다는 도토리 같은 배우

205

김혜준

‘킬러들의 쇼핑몰’의 김혜준

‘킹덤’과 ‘미성년’, ‘구경이’, ‘커넥트’ 등의 작품을 통해 꾸준히 성장해 온 배우 김혜준이 주인공 지안을 연기해 열연을 펼친 디즈니+ ‘킬러들의 쇼핑몰’이 호평 끝에 종영했다.

김혜준의 실물은 카메라에 담기지 않을 정도로 훨씬 더 귀엽고, 예쁘다.

지안의 유일한 가족이자 보호자인 진만을 연기한 이동욱은 최근 채널 십오야에 출연해 김혜준의 실물은 카메라에 담기지 않으며, 성격 역시 착하고 순둥순둥하다며 극찬했다.

얼마나 훌륭한 배우이길래 이렇게 극찬을 남기는가 했더니, 사실은 이는 이동욱이 십오야에 출연한다고 하자 김혜준이 준 미션이라고ㅋ. 미션이었지만, 당연한 사실이었기에 김혜준에 대해 술술 극찬한 이동욱이었다.

그러고 보니 ‘구경이’에 함께 출연했던 이영애는 김혜준을 집으로 초대해 따뜻한 집밥 한 상을 대접한 바 있다. 아무래도 선배들의 사랑을 받는 데는, 연기력에 대한 남다른 열정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

잘 들어, 정지안.

‘킬러들의 쇼핑몰’에서 김혜준은 삼촌이 사망한 후 삼촌이 운영하던 미스터리한 쇼핑몰의 운영자가 된 후, 쇼핑몰의 정체가 무엇인 파악하기도 전에 적들의 습격을 받자 비범함을 드러내며 쇼핑몰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평범한 대학생’ 정지안을 연기한다.

평소 몸을 써 본 적 없다는 김혜준은 이번 작품을 위해 촬영 4개월 전부터 기초체력을 다지고 액션스쿨을 다녔으며, 작품 속에서 ‘싸부’인 파신을 연기한 배우 김민과 함께 도장에 다니며 무에타이를 터득했다고.

특히나 후반부 사력을 다해 악바리처럼 싸워야 하는 장면을 수차례 촬영하느라, 목에서 피가 나왔을 정도였다는 김혜준. 그야말로 피나는 노력 덕분에 전 세계 많은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매 회차 흥미로운 전개와 차원이 다른 액션신, 배우들의 호연으로 호평을 받은 ‘킬러들의 쇼핑몰’은 원작 소설에서처럼 시즌 2를 암시하는 엔딩으로 마무리되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리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