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결합까지 했는데… 결국 최근 파경 맞은 부부

251

황정음, 남편과 재결합 3년만에 파경

황정음. 사진제공=SNS
황정음. 사진제공=SNS

배우 황정음이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남편 이영돈씨와 재결합한지 3년만에 파경을 맞았다.

소속사 와이원엔터테인먼트는 22일 “황정음이 남편과 더 이상 결혼 생활을 유지하기 어렵다고 결정하고 이혼 소송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혼 사유는 밝혀지지 않았다.

황정음은 2016년 지인의 소개로 만난 이씨와 교제 사실을 밝힌 뒤 한 달 뒤에 화촉을 밝혔다. 두 사람 사이에 두 아들이 있다.

황정음과 이씨는 2020년 이혼 조정 신청으로 파경 위기를 맞았다 이듬해 7월 재결합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