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에서 뜨거운 신혼여행 포착된 미남 미녀 배우

77

지난 주말 첫 방송된 tvN ‘눈물의 여왕’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눈물의 여왕’은 시골에서 슈퍼마켓을 운영하는 부모 사이에 태어난 신입사원 백현우가 대한민국 최고의 재벌가 딸 홍해인과 운명처럼 사랑에 빠지고 결혼하게 된 후의 이야기를 그리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김수현과 김지원이 주연을 맡는 것은 물론 박성훈과 곽동연, 이주빈을 비롯해 김갑수, 이미숙, 정진영, 김정난, 전배수, 황영희, 장윤주, 김도현 등 출연진이 어마어마해 제작 소식과 캐스팅 정보가 알려지며 큰 관심을 받을 수밖에 없었다.

1화에서는 두 사람의 행복한 결혼식과 독일에서의 행복한 신혼여행을 보여주는 모습으로 시작했는데, 선남선녀인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에 극 초반부터 시청자들에게 극도의 만족감을 선사했다는 평을 받았다.

신혼여행에 이어진 내용은 두 사람이 자연스럽게 사랑에 빠져 결혼하게 되었다는 이야기. 전 국민의 관심 속에 결혼한 현우와 혜인이지만 살아온 환경도, 성격도 극렬하게 다른 두 사람의 결혼 생활은 결코 행복하지 않다.

2회차에서는 3년여의 시간이 지나고 해인과의 이혼을 결심하는 현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해인이 먼저 시한부 판정을 받았다는 사실을 고백하자, 준비했던 이혼 서류를 급하게 숨기며 이혼에 대한 의지를 감춘 현우.

오히려 자신이 먼저 이혼 얘기를 꺼내지 않아도 해인과 자연스럽게 사별할 수 있다는 사실에 기쁠 지경. 그러던 중 두 사람 사이에 투자가인 윤은성(박성훈)이 찾아오며 묘한 신경전을 벌이게 된다.

큰 관심 속에 방영된 ‘눈물의 여왕’, 1화는 5.8%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일요일 방영된 2화는 8.6%가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며,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