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미국에서 가장 뜨겁다고 소문난 ‘아들바보’ 엄마들

91

뜨거운 불꽃 튀는 엄마들의 대결… 제시카 차스테인·앤 해서웨이의 ‘마더스’

'마더스'는 제시카 차스테인과 앤 해서웨이, 할리우드 대표 여배우들의 연기 대결이 기대되는 작품으로 관심을 모인다. 사진제공=스튜디오디에이치엘
‘마더스’는 제시카 차스테인과 앤 해서웨이, 할리우드 대표 여배우들의 연기 대결이 기대되는 작품으로 관심을 모인다. 사진제공=스튜디오디에이치엘

제시카 차스테인과 앤 해서웨이의 불꽃 연기 대결을 예고한 ‘마더스’가 개봉을 확정했다.

제시카 차스테인·앤 해서웨이 주연의 영화 ‘마더스'(감독 브누아 들롬)가 오는 4월3일 개봉한다.

‘마더스’는 절친한 이웃 셀린의 아이에게 벌어진 불행한 사고를 목격한 뒤 수상한 일들에 휘말리기 시작하는 앨리스의 이야기를 그린다.

제시카 차스테인과 앤 해서웨이가 각각 앨리스와 셀린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이 ‘인터스텔라’ ‘아마겟돈 타임’에 함께 출연을 하기는 했지만, 직접 호흡을 맞추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두 사람은 절친한 사이에서 서로를 의심하고 원망하는 관계로 변화하는 모습을 그린다. 아들을 지키려는 엄마와 아들을 잃은 엄마로 분해 치열한 연기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두 사람은 이 작품에 주연배우로 참여했을 뿐 아니라 공동 제작자로 이름을 올려 작품에 대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할리우드 대표 여배우들의 만남이 기대되는 ‘마더스’는 내달 관객과 만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