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7개월 만에 ‘이혼설’… 서인영, 어렵게 입 열었다 (내용)

267

쥬얼리 출신 가수 서인영이 남편과의 이혼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서인영 / 서인영 인스타그램

19일 일간스포츠는 서인영과의 유선 인터뷰를 단독 보도했다.

서인영은 금일 제기된 ‘이혼설’과 관련해 일간스포츠에 “이혼 소송 내용을 기사로 접하니 매우 당혹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서인영은 “최근 남편으로부터 ‘우린 성격 차이가 있다’, ‘서로 맞지 않는다’라는 내용과 함께 헤어지자는 말을 일방적으로 들었지만 이렇게 직접적으로 소송 이야기를 나눈 적은 없었다”며 당황스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지금 좀 갑작스럽고 상황 파악을 해봐야 할 것 같다”며 “나는 남편과 이혼할 생각이 없다. 나와 남편 사이에는 어떤 불미스러운 사건도 없었다. 서로 더 이야기를 해보려고 한다”고도 설명했다.

서인영 / 서인영 인스타그램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서인영의 남편 A씨가 서인영을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A씨는 지난 2월 서인영과 결혼한 바 있다.

서인영은 당시 일반인 A씨와 인연을 맺은 데 대해 “결혼은 나와 상관없는 일이라 생각했던 나에게도 소중한 인연이 찾아왔다. 서로를 있는 그대로 아끼고 사랑해 주는 좋은 사람을 만나 이제는 혼자가 아닌 가족으로서 행복하게 나아가려고 한다”며 결혼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