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층 유리창 청소하며 홀로 두 아들 키웠다는 연예인

253

박호산

갖은 고생 끝 뒤늦게 배우로 성공한 박호산

2017년 방영된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일명 ‘문래동 카이스트’로 불리는 강철두 역할을 맡으며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배우 박호산. 1990년대 중후반부터 연극 무대에서 활동하며 잔뼈가 굵은 베테랑 배우인데요.

23살의 이른 나이에 첫사랑과 결혼했으나 안타깝게도 9년 만에 이혼하고 홀로 두 아들을 키웠다고 합니다. 가난한 연극 배우였던 그, 두 아들과 함께 원룸에서 지내며 생계유지를 위해 안 해 본 일이 없다고 하는데요.

곤돌라를 타고 55층의 고층 빌딩 유리를 닦는 일도 했었다는 박호산. 대학로 배우들은 90% 전부 투잡을 하고 있으며, 이혼하고 애들 둘을 키우며 연극을 할 때는 정말 힘들었다고 당시를 회상했습니다.

박호산은 마흔 즈음부터 전환점을 맞이하게 됩니다. 바로 박정환이라는 본명에서 할아버지의 성함인 박호산으로 활동명을 바꿨으며, 2012년 동료 배우인 아내(현재는 극작가)와 결혼해 셋째 아들을 품에 안은 것인데요.

그리고 아들이 태어난 지 5년여가 지나 ‘슬기로운 감빵생활’에 출연해 전 국민에게 눈도장을 찍게 됩니다. 그의 나이 40대 중후반, 이후 ‘나의 아저씨’, ‘펜트 하우스’ 그리고 지난해 큰 사랑받은 ‘모범택시 2’ 등 굵직한 여러 작품에 출연해 왔지요.

뿐만 아닙니다. 지금의 아내 사이에서 태어난 셋째 아들은 상위 0.5%의 영어 영재로 2019년 ‘영재발굴단’에 출연한 바 있는데요. 어느덧 첫째 아들은 장성해 결혼했으며, 둘째는 2018년 엠넷 ‘고등래퍼 2’에 출연했던 래퍼 풀릭이라고 합니다.

힘들었던 시기였지만, 두 아들과 즐거웠던 기억이라며 과거를 회상한 박호산. 이제는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오가는 다작배우로 활동하며,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

최근 개봉한 범죄 오락 영화 ‘화사한 그녀’에서 브로커인 조루즈 역할을 맡아 능청스러운 연기로 관객들에게 웃음을, 현재 방영중인 ‘반짝이는 워터멜론’에서 중고악기점의 사장님 역할로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따뜻함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