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1월 방송 예정… 유채희X호세군 주연의 중국 드라마 ‘두 남자’ 크랭크업

152

중국의 라이징 스타 호세군과 신예 유채희가 남녀주인공으로 캐스팅된 드라마 ‘두 남자’가 모든 촬영을 성공적으로 끝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드라마 ‘두 남자’ 스틸 사진이다. / 마운틴무브먼트 제공

중화권 OTT에 독점 채널을 론칭한 마운틴무브먼트 스토리의 첫 드라마인 ‘두 남자’가 지난달 29일 촬영을 완료했다.

촬영을 끝낸 ‘두 남자’는 내년 1월 중화권 OTT를 통해 방송을 목표로 후반작업에 돌입한 것으로 전해진다.

스릴러 로맨스 작품인 ‘두 남자’는 여주인공 여이의 할머니가 돌아가시며 물려주신 오래된 물건에 깃든 영혼이 이루지 못한 사랑을 이루기 위해 여이와 한판 대결을 그린 작품이다.

또 이 작품은 ‘믿을 수 없는 이야기’의 시즌1으로, 현대와 1920년대를 오가는 주인공들의 첫 만남과 시즌의 포문을 여는 신비로운 이야기를 담았다.

남자 주인공인 선군 역을 맡은 호세군은 1인 2역을 맡아 ‘신비로운 남자’와 ‘훈남 남친’으로 각각 변신한다. 맑은 모범생 선군과 비밀을 간직한 선군으로 각기 다른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전북 순창군과 경기 수원시 등지에서 촬영한 이 드라마는 한국의 아름다운 풍광을 담아냈으며 완벽한 중국 미술과 한국 스태프들의 정서가 어우러진 수작으로 탄생했다.

한중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완벽한 호흡으로 촬영을 마친 ‘두 남자’는 후반작업 후 내년 1월쯤 방송을 앞두고 있다.

한편 중화권에서 신뢰도 높은 콘텐츠 기획사로 인정받아 온 마운틴무브먼트 스토리는 중국 OTT에 한국 콘텐츠 송출 독점 채널을 론칭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