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53.5% “작년보다 송년회 줄어”…선호유형 1위는?

136

최근 경기침체로 인해 지난해 보다 올해 송년모임을 줄이는 직장인들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사진=클립아트 코리아
사진=클립아트 코리아

잡코리아가 직장인 1,097명을 대상으로 ‘올해 연말 송년회 트렌드’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먼저 ‘올해 연말 송년회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81.8%는 송년회 계획이 있거나 이미 했다고 응답했다.

직장인 10명 중 8명 정도가 올해 송년회 계획이 있다고 답했음에도 지난해에 비해 횟수는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송년회 계획이 있는 직장인 중 절반 이상인 53.5%가 ‘작년 보다 송년모임이 적다’고 응답했으며 35.8%는 작년 수준, 10.7%는 ‘작년보다 송년모임이 더 많다’고 답했다.

올해 연말 송년회를 갖는 직장인들은 평균 2.5회 정도 모임을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송년모임은 몇 회 정도 계획하는지 질문한 결과, 2회가 36.8%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3회 32.4% △1회 17.4% △4회 7.8% 등 순이었다.

누구와의 송년회에 참여할 것인가 조사한 결과에서는 ‘절친들과의 송년회’를 꼽은 직장인이 응답률 68.1%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회사 동료들과 송년회(44.6%) △가족과의 송년회(42.4%)’를 꼽은 직장인이 많았다. 이외 △학교 동창 및 동아리 송년회(29.8%) △취미. 친목 등 사회모임 송년회(21.4%) △종교모임 관련 송년회(4.8%) 순이었다.

한편 올해 회사 송년회를 진행한다고 응답한 직장인은 44.1%였다. 회사 송년회 유형으로는 ‘음주형 송년회’가 56.2%로 절반 이상을 차지해 압도적으로 많았으며, 다음으로 △런치타임형_점심식사로 간단하게(18.6%) △호텔뷔페형_고급 뷔페 식사로(10.5%) △문화공연형_직원들이 다 함께 문화공연 관람(5.2%) △세미나형_직원들이 다 함께 외부 강연 수강(3.1%) △워크샵형_1박2일 송년회(1.4%) 등으로 조사됐다.

직장인들이 희망하는 회사 송년회는 현실과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회사 송년회 유형으로는 간단하게 점심식사로 진행되는 ‘런치타임형’이 29.5%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모임 없이 상품권 증정으로 대신하는 ‘상품권형’도 19.2%로 2위를 차지했다. 

선호 송년회는 연령대별로 다소 차이가 있었는데 20대 직장인 중에서는 △상품권형 송년회(24.6%)가 1위를 차지했다. 30대는 △런치타임형(33.8%), 40대는 △호텔뷔페형(27.9%)이 각각 선호하는 회사 송년회 1위에 꼽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