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도 입맛 따진다”…펫프렌즈 ‘맘마샘플’ 전년비 23% 증가

147
사진=펫프렌즈 제공

사진=펫프렌즈 제공

[노트펫] 반려동물 쇼핑몰 펫프렌즈(대표 윤현신)가 운영하는 사료 샘플 서비스 ‘맘마샘플’이 주목받고 있다.

13일 펫프렌즈에 따르면, 2023년 맘마샘플 서비스의 고객 주문수는 전년 대비 23% 증가했다. 펫프렌즈의 맘마샘플 서비스는 반려동물의 사료나 간식 등을 구매하기 전 미리 소량의 제품을 테스트해 볼 수 있는 샘플 체험 서비스다.

기호성이 중요한 펫푸드 특성상 반려동물이 섭취를 거부하거나 배변 활동에 문제를 겪으면 구매가 낭패로 이어지기 쉽다. 펫프렌즈는 처음 접하는 제품의 구매 결정을 고민하는 고객들을 위해 지난 2022년 맘마샘플 서비스를 정식 오픈했다.

배송비와 함께 평균 약 500원~1,000원가량의 소액으로 원하는 제품을 테스트해 볼 수 있다는 편의성이 고객들의 욕구와 맞아떨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펫프렌즈는 맘마샘플 서비스를 통해 로얄캐닌, 더리얼, 내츄럴발란스 등 약 1천 개의 샘플 상품을 선뵈고 있다.

파트너사들의 만족도도 높다. 이전에는 펫푸드 브랜드가 고객 대상의 샘플링을 하려면 오프라인 펫페어에 참가하며 참가비나 부스비 등 비용 소요가 컸기 때문이다. 또 샘플을 받은 고객이 본품을 구입하는지도 알 방법이 없었다.

펫프렌즈는 맘마샘플 서비스를 통해 양질의 반려동물 브랜드를 발굴하고 이를 고관여 고객과 효율적으로 연결해 줌으로써 펫프렌즈만의 비즈니스 생태계를 만들어 나간다는 전략이다. 인지도가 낮은 중소 브랜드 제품이라도 샘플 체험 서비스를 통해 품질을 알리고, 소비자들은 선택의 부담을 낮출 수 있다는 게 펫프렌즈의 설명이다.

펫프렌즈 관계자는 “맘마샘플 서비스의 이용 증가를 통해 특히 펫프렌즈 주 고객층인 MZ세대 고객들이 간접적인 정보에 의존하기보다 직접 제품을 경험해 보고 구매를 결정하는 ‘트라이슈머(Trysumer)’ 성향을 갖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며 “이들 고객들이 앞으로 더욱 다양한 브랜드의 제품을 쉽게 체험하고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