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정남, 전신마비 판정 반려견 ‘벨’ 귀환 소식 전해…”집으로 돌아왔습니다”

118
사진=배정남 인스타그램

사진=배정남 인스타그램

[노트펫] 모델 배정남이 전신마비 판정을 받았던 반려견 ‘벨’의 귀환 소식을 전했다.

지난 25일 배정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딸램시 1년하고도 7개월 만에 집으로 돌아왔심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배정남은 돌아온 벨을 품에 안고 행복한 순간을 즐기고 있다. 패밀리룩을 맞춰 입고 애정 표현을 하는 둘의 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이어 배정남은 “아직 몸이 많이 불편하고 평생 재활을 하면서 살아야 되지만 이렇게 집에 올 수 있음에 너무 감사합니데이~ 많은분들의 도움과 응원 때문에 여기까지 온 거같네습니다 다들 억수로 고맙습니데이”라고 덧붙였다.

벨은 지난 2022년 8월, 급성 디스크로 인한 전신마비 증세로 수술을 받았다. 배정남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재활치료를 받으며 호전돼 가는 벨의 소식을 꾸준히 전해왔다.

해당 사진을 본 팬들은 “우리 벨 장하다!!! 이제 아빠랑 행복길만 걷자”, “벨 아빠 그동안 고생 많았어요! 앞으로도 화이팅입니다!”, “벨은 정말 최고의 아빠를 뒀구나. 다시 건강해져서 정말 다행이야. 회복해 줘서 고마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