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책가기 싫어 급하게 자는 척 연기하는 강아지…’오늘은 진짜 피곤하개’

964
ⓒ노트펫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GETTY IMAGES]

[노트펫] 산책 나가기 싫어 자는 척 연기를 하는 강아지의 모습이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고 지난 28일(현지 시각)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보도했다.

미국 보스턴에 사는 잉글리쉬 불독 ‘이스티(Eastie)’의 보호자는 지난 26일 자신의 틱톡 계정 @connoryildirim에 한 편의 영상을 게시했다.

@connoryildirim My dog is so lazy and hates walks  watch her pretend to sleep when the dog walker came to get her today  #dogsoftiktok #puppy #funnydogs #doglife #DogHumor #CuteDogs #pawsome #Doggo #woofwoof #petsoftiktok #PetViral ♬ original sound – connoryildirim

“우리 강아지는 너무 게으르고 산책을 싫어해요. 오늘 도크 워커(강아지를 산책시켜 주는 사람)가 데리러 왔을 때 자는 척하는 모습을 보세요”라는 설명과 함께 공개된 영상 속에는 이스티를 데리러 온 도그워커의 모습이 담겼다.

ⓒTiktok/@connoryildirim

ⓒTiktok/@connoryildirim
문 앞에서 도그워커가 들어오는 소리를 듣자마자 서둘러 침대로 향하는 이스티. 

침대에 누워 마치 깊은 잠에 빠진 것처럼 명연기를 펼치기 시작하는데.

도그워커의 부름에도 침대에서 벗어날 생각이 없어 보인다.

ⓒTiktok/@connoryildirim

ⓒTiktok/@connoryildirim
해당 영상은 29일 기준 120만 회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하며 인기를 얻었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나 못 나가… 나 아파…”, “올해의 여우주연상을 받을만한 연기다”, “전형적인 불독의 행동! 우리 불독도 내가 산책시키려고 하면 자는 척을 합니다”, “운동 가기 싫어 트레이너 선생님의 전화를 받지 않는 나의 모습인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