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종 글래드 제주, ‘삼다정’에서 원기회복 위한 ‘여름 건강 보양 특선 메뉴’ 선봬

85

사진 제공 = 메종 글래드 제주

메종 글래드 제주는 삼복 시즌을 맞아 프리미엄 뷔페 레스토랑 ‘삼다정’에 ‘여름 건강 보양 특선 메뉴’를 2024년 8월 31일까지 선보인다고 밝혔다.

주요 메뉴는 여름 대표 보양식으로 오랜 시간 우려낸 닭 육수에 원기회복에 도움이 되는 수삼, 대추, 마늘과 녹두가 함께 들어간 ‘보양 녹두 삼계탕’, 진한 육수에 깊은 풍미를 내는 인삼을 넣은 ‘인삼 갈비탕’과 제주의 건강한 식재료를 이용한 신선한 한치와 전복이 가득한 ‘전복 한치물회’로 구성됐다. 이와 함께 여름 대표 보양 식재료인 장어를 활용한 ‘보양 장어구이’, ‘미니 장어덮밥’ 등 기력 회복과 건강에 좋은 보양 특선 메뉴를 마련했다.

이용 시간은 런치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2시 30분까지, 디너는 오후 6시부터 9시까지다. 주말 및 공휴일 런치와 디너는 2부제로 운영되며 자세한 시간은 글래드 호텔앤리조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와 함께, 다가오는 초복을 맞이하여 여름 보양식 삼계탕을 즐길 수 있는 ‘복날맞이 건강 보양 특선 이벤트’를 진행한다. 호텔 셰프가 직접 선보이는 삼계탕으로 바다의 산삼 ‘전복’과 함께 즐길 수 있으며, 디저트 과일과 매실주스도 제공된다. 이벤트는 메종 글래드 제주 2층 크리스탈 홀에서 진행되며, 이용 시간은 점심은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3시까지, 저녁은 오후 5시 30분부터 오후 9시까지다. 

글래드 호텔 관계자는 “삼복 시즌, 뷔페에서 즐길 수 있는 여름 보양식 특선 메뉴를 선보이게 되었다”라면서 “삼다정의 건강 보양식 메뉴와 함께 건강한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