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다음 뉴스 개편…첫 화면에서 구독한 언론사 본다

184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카카오는 모바일 다음에서 구독한 언론사 뉴스를 바로 볼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편했다고 27일 밝혔다.

[사진=카카오]

이번 개편으로 다음은 이용자가 구독한 언론사 편집판들을 모아 볼 수 있는 ‘언론사’ 탭을 모바일 첫 화면으로 옮겼다. 이에 따라 다음 모바일 첫 화면 최상단에서 선호하는 언론사가 직접 편집한 뉴스를 한눈에 볼 수 있게 됐다.

구독할 언론사를 탐색하는 이용자를 돕는 기능도 마련했다. 분야별 전문 뉴스, 우리 지역 뉴스, 경제 이슈 등 관심 있는 주제를 선택하면 맞춤형 언론사를 추천해 원하는 뉴스를 보다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게 했다.

‘뉴스’ 탭에는 새로운 뉴스 배열 방식을 추가했다. 이 시각 꼭 알아야 할 중요 이슈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주요 뉴스’ 배열 방식을 추가했다. 시간대별로 언론사가 많이 다루는 뉴스들을 기반으로 실시간 주요 이슈를 보여준다. 기존에 제공하던 최신순∙개인화순∙탐독순, 3가지 뉴스 배열 방식에 더해 이용자의 선택권을 확대했다.

이밖에 각 탭의 이용자 인터페이스(UI)와 이용자 경험(UX)을 개선했다. 이전/다음 버튼을 터치함으로써 다양한 뉴스를 볼 수 있는 ‘판넘김’ 기능을 새롭게 선보였다.

다음은 내년 상반기 중 PC 웹사이트도 개편할 예정이다. PC 웹에서도 주요뉴스∙최신뉴스∙탐독뉴스∙개인화뉴스 등 배열 선택권을 제공하고 심층 탐사, 랭킹 뉴스 등 다양한 뉴스를 볼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임광욱 다음 사내독립기업(CIC) 미디어사업실장은 “이용자의 선택권과 아웃링크(언론사 홈페이지로 이동해 기사를 읽음) 선택제 등 언론사의 편집권 강화 기조를 이어가며 이용자와 언론사가 활발히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