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플러스라이브’, 올해 1900만명 시청…전년비 95%↑

63

고객 이용경험 혁신 전략 결실

지난 9월 26일 유플러스LIVE에 직접 출연한 고객이 LG유플러스의 좋은 점과 개선할 점을 말하고 있다. ⓒLG유플러스 지난 9월 26일 유플러스LIVE에 직접 출연한 고객이 LG유플러스의 좋은 점과 개선할 점을 말하고 있다.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라이브커머스 ‘유플러스라이브(LIVE)’ 시청고객이 지난해 대비 약 95% 증가한 1900만명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유플러스LIVE는 2020년 7월 통신업계 최초로 온라인 채널 이용에 익숙한 고객을 위해 선보인 라이브커머스다. 통신 서비스에 대한 전문성이 높은 LG유플러스 직원들이 기획부터 출연까지 직접 운영, 실시간 소통을 통해 통신 관련 다양한 궁금증을 바로 해소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유플러스LIVE는 시청고객이 지난해 970만명에서 올해 약 95% 성장한 1900만명을 넘어서며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고객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방송 횟수도 251회에서 320여회로 늘렸을 뿐 아니라, 스마트폰 개통 건수도 같은 기간 192% 증가했다.

LG유플러스는 ▲고객 맞춤형 콘텐츠∙정보 전달 ▲고객이 직접 참여하는 방송 기획 ▲고객 선호도가 높은 셀럽 섭외 ▲고객 특성에 맞춘 방송 편성 등이 성장의 주요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LG유플러스는 향후 고객이 직접 참여하는 방송을 정기적으로 분기별 1회 진행하고, 유플러스LIVE 만의 차별화된 혜택과 최적화된 아이템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고객 관점에서 구매 여정을 개선하는 등 서비스를 지속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송인규 LG유플러스 디지털미디어커머스팀장은 “지난 3년간 고객 니즈를 지속 파악해 유플러스LIVE 기획 단계부터 이를 적용했더니 많은 고객의 관심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더욱 세분화하고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경험을 강화하고 만족도를 꾸준히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