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에 동그라미 치면 검색 가능”…구글, ‘서클 투 서치’ 출시

287

오는 31일부터 갤럭시S24 등에서 사용 가능

한국어 비롯한 모든 언어 지원

구글 신기능 '서클 투 서치'. ⓒ구글 구글 신기능 ‘서클 투 서치’. ⓒ구글

안드로이드 휴대폰 화면에 뜬 사진에 원을 그리면 관련 검색 결과를 바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구글은 이를 가능하게 하는 ‘서클 투 서치(Circle to Search)’ 기능을 이달 말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서클 투 서치는 이용자들이 이미지나 영상을 접하는 동안 궁금한 대상이 생겼을 때 스마트폰 화면 상에 원을 그리거나 손가락으로 하이라이트하는 등 간편한 동작을 입력하면 해당 대상에 대한 개요, 비슷한 제품, 구입 가능한 웹사이트 등 검색 결과를 보여주는 안드로이드 기능이다.

구글 검색 앱을 구동하지 않아도 되며 동일한 화면 내에서 검색 결과를 바로 확인할 수 있다. 필요한 정보를 모두 확인했다면 아래로 화면을 미는 간단한 동작으로 기존 창으로 돌아갈 수 있다.

서클 투 서치는 픽셀 8, 픽셀 8 프로, 삼성 갤럭시 S24 등 프리미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오는 31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한국어를 비롯한 모든 언어로 이용이 가능하다. AI가 접목된 멀티서치는 미국에서 영어로 먼저 출시할 예정이며 추후 더 많은 언어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구글은 ‘멀티서치(multisearch)’ 기능에 생성형 AI 기술을 접목했다. 구글 렌즈를 이용해 사진을 찍은 뒤 하단의 검색창에 대화형 질문을 입력하면 생성형 AI가 해당 이미지와 관련성이 높은 웹상의 자료를 모아 보여준다. 가령 이용자가 중고마켓에서 보드게임을 구매했는데 게임 설명서가 없다면 보드게임 사진을 찍은 뒤 ’게임 방법을 알려줘‘라고 검색하면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엘리자베스 리드 구글 부사장은 “구글은 궁극적으로 이용자들이 어디에서든 원하는 방식으로 검색할 수 있는 미래를 제시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에게 가장 도움이 되는 생성형 AI 활용법을 연구해 검색 경험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