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화 중 통역하고 사진 빈공간 메꾸고…‘갤럭시S24’ 신기능 살펴보니

131

실시간 통·번역 가능…13개 언어 지원

‘서클 투 서치’ 탑재…검색 앱 틀 필요 없어

AI가 사진 잘린 부분 채워…갤러리 편집 향상

AI 통해 줌 및 나이토그래피 화질 강화

삼성전자가 18일 오전 서울 중구 태평로빌딩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갤럭시S24 시리즈 주요 기능들을 소개하고 시연을 진행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삼성전자가 18일 오전 서울 중구 태평로빌딩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갤럭시S24 시리즈 주요 기능들을 소개하고 시연을 진행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삼성전자의 인공지능(AI)폰 ‘갤럭시S24 시리즈’가 베일을 벗었다. 단말 자체에 AI를 접목해 통화·문자 중 실시간 통·번역이 가능하고, 줌·나이토그래피 화질이 개선됐으며, 사진·동영상 편집 기능이 향상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별도 검색 앱에 들어갈 필요 없이 현재 보이는 앱 상에서 바로 검색이 가능한 ‘서클 투 서치’ 기능이 최초로 탑재됐다.

삼성전자는 18일 오전 서울 중구 태평로빌딩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갤럭시S24 시리즈 주요 기능들을 소개하고 시연을 진행했다.

우선 통화 중 실시간 통역이 가능하다. 서로 다른 언어로 소통하는 사용자들이 갤럭시S24에 기본 탑재된 ‘전화’ 앱을 통해 전화 통화 시 실시간으로 양방향 통역 서비스를 제공한다. 온디바이스 AI 기반으로 이뤄져 클라우드(서버)를 거치지 않아도 사용 가능하며, 따라서 통화 내용이 휴대폰 외부로 노출될 가능성이 없다. 한국어를 비롯해 중국어(간체)·영어·프랑스어·독일어·힌디어·이탈리아어·일본어·폴란드어·포르투갈어·스페인어·태국어·베트남어 등 13개 언어를 지원한다.

이날 발표에 나선 황정호 삼성전자 MX사업부 프로는 실시간 통역 기능에 대해 “AI가 단말에 탑재돼있어 상대방 핸드폰이 어떤 종류이든 상관없이 작동한다”고 설명했다.

기본 ‘문자’ 앱을 포함해 국내외 주요 모바일 메신저 앱에서 실시간 번역 기능도 제공한다. 실시간 번역은 온디바이스 AI의 ‘삼성 키보드’를 통해 이뤄져 다른 번역 앱의 도움 없이 주요 모바일 메신저 앱에서 번역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오타나 잘못된 표현도 손쉽게 수정할 수 있다. 지원 언어 수는 실시간 통역과 동일하게 13개다.

갤럭시S24 시리즈 실시간 통역 기능.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갤럭시S24 시리즈 실시간 통역 기능.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갤럭시S24 시리즈 실시간 번역 기능.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갤럭시S24 시리즈 실시간 번역 기능.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AI 검색 기능인 ‘서클 투 서치’ 기능도 최초로 탑재됐다. 웹 서핑,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유튜브 등을 사용하다 검색이 필요할 경우 여러 개의 검색 앱을 오갈 필요없이 어느 화면에서나 동그라미를 그리기만 하면 쉽고 빠르게 검색할 수 있다. 홈 버튼을 길게 누른 뒤 화면의 이미지나 단어 등에 동그라미를 그리면 관련 검색 결과가 제공된다. 사안에 따라 생성형 AI가 정리한 다양한 정보의 개요가 별도로 제공되며, 대화하듯 추가로 검색할 수도 있다.

AI를 통해 ‘갤러리’ 앱 편집 기능도 향상됐다. 우선 생성형 AI 기반의 ‘생성형 편집’ 기능이 새롭게 추가됐다. 사진이 조금 기울거나 배경 화면이 잘려나간 경우 AI가 잘려나간 사물의 일부 이미지를 메꾸며 자연스러운 사진을 완성해 준다. 사진 내 피사체를 이동하거나 크기를 조정하고 싶을 경우에는 해당 피사체를 길게 눌러 자유롭게 편집할 수 있다.

황 프로는 “기존 AI 편집 기능을 위한 엔진은 주변에 있는 그림을 참고해 사진의 빈공간을 채우는 방식이었다면, 갤럭시S24는 AI가 기존의 수많은 이미지들을 학습해 그 위치에 무엇이 있을지 예측해 그림을 그려 없던 공간을 만들어준다”고 말했다.

'생성형 편집' 기능을 통해 사람을 위로 옮기고 사진의 빈공간을 메꿨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생성형 편집’ 기능을 통해 사람을 위로 옮기고 사진의 빈공간을 메꿨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생성형 AI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모든 이미지는 이미지 그 자체와 메타데이터(Metadata, 속성정보) 모두에 ‘워터마크’가 표기된다. 이를 통해 이미지를 확인하는 누구나 해당 이미지가 AI에 의해 생성 혹은 편집됐음을 확인할 수 있다.

AI가 사진을 분석해 사용자에게 맞춤형 편집 도구를 제안하는 ‘편집 제안’ 기능도 더해졌다. 갤러리에 있는 사진을 가장 적절하게 편집할 수 있도록 ‘그림자 및 빛 반사 제거’ 등 필요한 기능들을 우선적으로 제안하고 한눈에 찾을 수 있도록 해준다.

슬로우 모션으로 영상을 감상할 수도 있다. 촬영된 영상에 ‘인스턴트 슬로모’ 기능을 적용하면 촬영된 영상의 프레임과 프레임 사이에 피사체의 움직임에 기반한 새로운 프레임을 AI가 추가로 생성해 자연스러운 슬로우 모션 재생 효과를 제공한다. 슬로우 모션으로 영상을 보고 싶으면 영상 화면을 길게 누르면 된다.


황 프로는 “영상의 4분의1 속도로 슬로우 모션 효과를 제공한다”며 “다운로드를 받은 영상이든 다른 사람에게 받은 영상이든 모두 적용 가능하다”고 했다.

카메라의 경우 AI 기반의 ‘프로비주얼 엔진’을 탑재해 줌 기능에서 한층 더 안정된 화질을 제공한다. 특히 ‘갤럭시 S24 울트라’는 2·3·5·10배 줌을 모두 광학 수준의 고화질로 제공하는 ‘쿼드 텔레 시스템’을 시리즈 최초로 탑재했다. 5배줌을 지원하는 새로운 5000만화소 적응형 픽셀(Adaptive Pixel) 센서와 AI 기술은 10배줌을 포함해 어떤 거리에서 촬영하더라도 훌륭한 사진과 영상 결과물을 제공한다. 100배 스페이스 줌 역시 더욱 향상된 디지털 줌 화질을 통해 멀리 떨어진 피사체를 명확하고 깨끗하게 촬영하게 해준다.

나이토그래피(Nightography, 야간 촬영 성능) 기능도 향상됐다. 특히 갤럭시 S24 울트라의 5배 광학 줌 카메라는 전작 대비 약 60% 커진 1.4 마이크로미터(μm) 사이즈의 픽셀을 탑재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더 많은 빛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오는 31일부터 갤럭시 S24 시리즈를 국내를 포함해 전 세계에 순차 출시한다. 가격은 갤럭시S24 169만8400원, 갤럭시S24+ 184만1400원, 갤럭시S24 울트라 212만7400원이다. 국내 사전 판매는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