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ST, 호남권 창업생태계 거점 ‘지스트 홀딩스’ 문열어

121
광주과학기술원이 18일 지스트기술지주의 문을 열었다. 이날 개소식에는 임기철 GIST 총장과 처장단, 김민곤 대표이사 등 관계자와 나기수 산학발전위원장 및 호남지역 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를 축하하는 테이프 커팅식과 현판식이 진행됐다. [사진=GIST]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광주과학기술원(GIST, 총장 임기철)이 기술지주회사를 설립했다.

GIST는 17일 산학협력연구관에서 ‘지스트기술지주 주식회사(GIST 홀딩스, 대표 김민곤/ 화학과 교수)’ 개소식을 열고, 지역 기업과의 협업 확대 및 혁신을 통한 창업 활성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올해부터 본격 가동되는 ‘지스트기술지주 주식회사’는 2030년 50개 출자회사 설립, 총 매출 2000억 원 달성을 목표로 세웠다.

임기철 총장은 “지스트기술지주 설립은 지난해 우리 원 설립 30주년을 기념해 열린 ‘GIST 비전 2053’의 성과확산 핵심 목표인 유니콘급 기업 30개 배출 달성을 위한 첫걸음”이라며 “선순환 모델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지역 유망기업과 함께 혁신경제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김민곤 지스트기술지주 대표이사는 “GIST는 창업 및 기술사업화 등 성과확산 부문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고 있으며, 지스트기술지주의 설립을 계기로 한층 더 체계화된 기술사업화와 창업활성화를 통해 지역기업과 GIST가 함께 성장하고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