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서 기후변화 확인 가능…탄녹위·환경부·서울대와 MOU

73

‘탄소중립포인트’ 제도 인센티브 네이버페이로 지급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사옥. ⓒ네이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사옥. ⓒ네이버

환경부가 운영하는 ‘탄소중립 정책포털’ 내 기후변화 관련 정보를 네이버에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됐다.

네이버는 23일 ‘2050 탄소중립녹색성장위원회(이하 탄녹위)’, 환경부, 서울대학교와 ‘탄소중립 ·녹색성장의 대국민 인식제고 및 실천 유도를 위한 정보제공’에 협력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먼저 네이버는 환경부가 운영하는 “탄소중립 정책포털”에서 제공되는 통합 정보를 네이버에서 검색 등을 통해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협력한다.

또한 서울대 기후테크센터가 연구 개발 중인 국내 지역별 온실가스 배출 현황 정보도 네이버 통합검색으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서울대, 환경부와 논의를 이어 나갈 전망이다.

아울러 네이버는 환경부와 함께 ‘탄소중립포인트’ 제도의 편의성을 개선하는데 협력한다. 탄소중립포인트는 친환경제품 구매, 다회용기 이용, 전자영수증 발급 등 친환경 활동을 실천하면 인센티브를 제공받을 수 있는 제도로, 해당 인센티브를 네이버페이 포인트로 지급받을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네이버는 이번 MOU를 통해 이용자들이 기후변화 관련 정보 접근성과 탄소중립 실천 문화에 대한 접근성을 모두 높일 수 있도록 관련 기관들과 다양한 방안을 고민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채선주 네이버 대외·ESG 정책 대표는 “검색 등 네이버의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해 이용자들이 기후변화 · 탄소중립에 관련된 정보를 정확하고 쉽게 확인하고 함께 실천할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