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베이징서 대규모 5.5G 네트워크 시범 구축…”다운링크 10Gbps 성공”

112

[아이뉴스24 서효빈 기자] 화웨이는 차이나유니콤(China Unicom) 베이징 지사와 함께 중국 베이징시에서 대규모 5.5G 네트워크 시범 구축을 성공했다고 31일 밝혔다.

시범 구축된 네트워크가 5Gbps를 초과하는 속도 유지하고 있다. [사진=화웨이]

이를 통해 양사는 도심에 위치한 베이징 금융 거리와 베이징 창투뎬화 빌딩, 베이징공인체육관 등 세 곳에 지속적인 네트워크 커버리지를 제공하게 됐다. 해당 네트워크는 향후 중국 전역에서 5.5G 네트워크 및 애플리케이션의 표준으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테스트 결과에 따르면 양사의 5.5G 네트워크는 최고 10Gbps 다운링크 속도와 5Gbps 이상의 지속적인 연결을 제공하며, 고대역·저대역 조정과 실외·실내 5.5G 장비의 유연한 구축을 구현했다. 또한 무안경(glasses-free) 3D, 초고화질(UHD) 실시간 방송 시스템을 비롯해 최근 떠오르는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및 확장현실(XR) 기술을 위한 다양한 신규 애플리케이션도 지원한다.

화웨이 측은 “해당 네트워크는 뛰어난 성능을 바탕으로 향후 중국 전역에서 5.5G 네트워크 및 애플리케이션의 표준으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