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위드, 오케스트라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 취득

142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컴투스 그룹의 신규 법인 컴투스위드(대표 조성완)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으로부터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인증을 받았다고 16일 발표했다.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장애인 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 시행규칙에 따라 정해진 요건을 갖춰야 한다. △장애인 근로자 수가 10명 이상 △상시 고용 근로자의 30% 이상을 장애인으로 고용하고 그중 50% 이상을 중증장애인으로 고용 △관련 법률에 의거한 편의시설 △최저임금법에 따른 최저임금액 이상의 임금을 지급 등이다.

[사진=컴투스위드]

컴투스위드는 지난해 11월 컴투스홀딩스(대표 정철호), 컴투스(대표 이주환), 컴투스플랫폼(대표 최석원) 3사가 장애인 고용 의무를 실천하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설립한 신규 법인이다. 장애인 예술가들로 구성된 윈드 오케스트라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말 첫 공연을 성료했다. 총 31명 인원 중 장애인 단원은 25명이다.

조성완 컴투스위드 대표는 “컴투스위드는 숨은 보석 같은 장애인 아티스트들을 발굴해 고용하고 지역 사회 문화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다”며 “앞으로 컴투스 그룹의 일원으로 다양한 문화 후원 활동을 펼치며 장애에 대한 인식 개선과 지역 사회 문화 진흥에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