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국가연구소대학 제1호 명예박사 학위받아

82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22일 UST 학위수여식에서 제1호 UST 명예박사(이학) 학위를 수여받고 축하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UST ]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UST,총장 김이환)가 22일 2024년 학위수여식을 개최해 박사 97명, 석사 82명 등 총 179명에게 학위를 수여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는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UST 제1호 명예박사(이학) 학위를 받았다.

UST는 서정진 회장이 국가 과학기술과 산업 발전에 기여해 UST의 미래 세대들에게 귀감이 됐으며 그동안 UST와의 협력으로 대학 연구 및 교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서 회장은 이날 명예박사 학위 수여 후 축사를 통해 “훌륭한 과학기술 인재들이 포진해 있는 국가연구소대학의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받게 되고 명예동문이 돼 영광이며 감사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과학은 끝이 없다. 연구는 끝이 없다. 연구를 더 즐겁게 하고 뒤에 우리나라를 더 행복하게 만들고 후배들이 우리나라를 더 자랑스럽게 만들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격려했다.

한편, 이번 학위수여식에서는 식물의 역분화 현상을 세계 최초로 규명한 신승용 박사(한국생명공학연구원 스쿨, 생명과학)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을 수상했으며, 토종식물에서 아토피 치료제 후보물질을 개발한 권유진 박사(한국과학기술연구원 스쿨, 바이오-메디컬 융합)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태양열과 지열을 융합한 히트펌프 시스템을 개발한 김유진 박사(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스쿨, 재생에너지공학)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외에도, 수질오염 모니터링 연구로 윤수진 박사(한국과학기술연구원 스쿨, 에너지-환경 융합)가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상을, 자동차 배출가스 저감기술 연구로 하싼 라자(Hassan Raza) 박사(한국기계연구원 스쿨, 융합기계시스템), 식품소재의 모발세포 증식과 탈모 효능평가 연구로 김대동 석사(한국식품연구원 스쿨, 식품생명공학)가 UST 총장상을 수상했다.

UST는 이번 박사 졸업생의 1인당 SCIE 1저자 논문 편수는 1.97편, 1저자 논문 편당 피인용지수(Impact Factor)는 5.48, 특허 등록·출원은 1.54건에 달했다고 전했다..

과학기술계 정부출연연구기관의 연합대학원인 UST는 2003년 설립돼 현재까지 박사 1527명, 석사 2117명 등 총 3644명의 석·박사 과학기술 인재를 배출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