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패밀리박스 업데이트…우리 가족끼리 데이터·포인트, 일정공유도

98

KT 패밀리박스, 가족 간 일정공유 · 알람 기능 새롭게 추가

1인 결합 고객과 결합 미이용 가족 모두 초대 가능

모델들이 '패밀리 캘린더'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KT 모델들이 ‘패밀리 캘린더’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KT

KT(대표이사 김영섭)가 가족들의 주요 일정을 공유하는 ‘패밀리 캘린더’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고 26일 밝혔다. 패밀리박스 앱 업데이트를 통해서다.

KT 패밀리박스는 가족끼리 부족한 데이터나 멤버십 포인트를 공유할 수 있고, 다양한 제휴사 혜택과 보너스 데이터를 제공하는 KT만의 가족 혜택 플랫폼이다. 결합 고객은 물론, 아직 결합에 가입하지 않은 가족과 1인 결합 고객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가족과 함께 사용하는 패밀리박스의 특성을 반영해 가족식사, 아이입학식, 가족여행 같은 일정들을 가족과 공유하고 알림 할 수 있는 패밀리 캘린더 기능을 추가했다. 가족들의 통신상품 정보 확인과 부족한 데이터·멤버십포인트를 서로 공유가 가능한 기존 패밀리박스 장점에, 가족 간 일정 공유 기능이 더해졌다.

KT 커스터머 사업본부장 김영걸 상무는 “가족 고객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담아패밀리박스의 새로운 혜택을 준비했다”며 “지난 1월 결합 가족간 통신 업무 처리를 대리할 수 있는 ‘우리가족대표’ 서비스를 업계 최초로 선보인 것처럼, 앞으로도 가족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를 지속 고민하고 제공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 패밀리박스는 지난해 7월 대규모 서비스 개편 이후 7개월 만에 140만 가입자를 돌파했다. 지난 1월 일평균 이용자수(DAU)는 약 21만으로 전년 동월 대비 2배 증가한 결과를 보였다. 1인 결합 및 결합상품 미이용 가족까지 대상 범위를 확대하고, 제휴 등 고객 혜택을 강화한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또한, 가족과 데이터를 공유한 고객은 월평균 63만명, 멤버십 포인트 공유 고객은 14만명에 달했다.

주로 4~50대 부모와 10대 자녀의 이용 비중이 높아 패밀리박스를 가족 간 통신혜택 관리에 이용한 결과가 눈에 띄었다. 이외에도, 패밀리박스에서는 이용 중인 요금제와 상관없이 출석체크 같은 간단한 미션 수행만으로 데이터를 제공하는 ‘리워드데이터’를 진행하고 있다. 가족당 월 2000MB까지 획득 가능하고, 이미 80만 이상의 고객이 혜택을 이용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