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훈 차바이오텍 대표, 바이오의약품협회 이끈다

122
차바이오텍 오상훈 대표이사가 27일 서울 강남구의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2024년 정기총회에서 제5대 이사장으로 선출됐다.

차바이오텍 오상훈 대표이사가 27일 서울 강남구의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2024년 정기총회에서 제5대 이사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선출일로부터 3년이다.

오 대표는 서강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삼성전자 전략기획팀장(상무), 삼성화재해상보험 미국법인 대표이사를 역임하면서 재무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경영 노하우를 축적해 온 전문 경영인이다.

지난 2016년 차헬스시스템스 USA(CHA Health Systems USA)의 대표이사를 맡아 미국 내 차병원 의료 네트워크 전반에 대한 경영을 총괄했다. 이어 오 대표는 2019년 차바이오텍 대표로 취임해 사업부문 총괄을 맡고 있으며 국내외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사업, 제대혈 보관사업과 유전체 분석·진단 사업 등 사업부문의 글로벌 확장과 수익성을 강화해 안정적 재무구조를 구축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는 2011년 창립한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바이오의약품 산업의 국제 경쟁력 제고를 위해 △바이오의약품 제품화 지원 △인력 양성 △정책·제도 개선 △민관협력체계 구축 △국제협력 등의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오 대표는 “세포치료제, 유전자치료제 등 차세대 바이오의약품이 중요한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고, 정부도 산업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며 “협회도 국내 바이오의약품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회원사의 의견과 애로사항에 귀 기울이는 전략적 동반자로서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