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P의 거짓’, 글로벌 게임 어워드 NAVGTR 4관왕

131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네오위즈(공동대표 김승철, 배태근)는 자체 개발작 ‘P의 거짓(Lies of P)’이 NAVGTR(The National Academy of Video Game Trade Reviewers)에서 4관왕의 영예를 안았다고 28일 발표했다.

NAVGTR는 올해로 23회차를 맞이한 글로벌 비디오 게임 어워드로 애니메이션, 미술, 캐릭터 디자인, 사운드 등 총 54개 부분에서 최고 우수작을 선정한다. 어워드는 1000여명의 전 세계 미디어 관계자와 1만4000여명의 이용자 투표를 통해 진행되며, 올해는 한국시각 기준 28일 NAVGTR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수상작들을 발표했다.

[사진=네오위즈]

P의 거짓은 NAVGTR가 뽑는 부문별 최고의 게임 중 △아트 디렉션 부문 ‘시대적 배경(Period Influence)’, △게임 부문 ‘오리지널 어드벤처(Original Adventure)’, △오리지널 드라마틱 스코어 부문 ‘신규 IP(New IP)’, 그리고 △사운드 이펙트(Sound Effects) 부문을 석권하며 4관왕을 달성했다.

게임의 배경이 되는 벨에포크 시대의 완벽한 재현은 물론 세밀한 묘사와 미학적인 디테일, 뛰어난 수준의 음악 등 게임의 예술적 가치를 인정받았다.

네오위즈 관계자는 “NAVGTR 4관왕 수상은 게임의 예술성을 입증한 것은 물론, 자체 개발 IP로 거둔 성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며 “현재 개발 중인 P의 거짓 DLC 역시 높은 완성도를 갖춰 전 세계 이용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P의 거짓은 2023년 9월 글로벌 동시 출시 이후 2023 닉스 게임 어워드 ‘올해의 최고 롤플레잉 게임’, IGN 어워드 ‘올해의 소울라이크 게임’, 애플 2023 앱스토어 어워드 ‘올해의 맥(Mac) 게임’을 비롯해 국내에서는 2023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대상을 포함한 기술창작상(기획·시나리오, 사운드, 그래픽), 인기 게임상, 우수 개발자상의 6관왕을 수상한 바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