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중소 핀테크 기업에 ‘금융 클라우드’ 지원

244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네이버클라우드는 한국핀테크지원센터의 ‘금융 클라우드 지원 사업’에 5년 연속 공급자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는 한국핀테크지원센터의 ‘금융 클라우드 지원 사업’에 5년 연속 공급자로 선정됐다. [사진=네이버클라우드]

한국핀테크지원센터가 주관하는 ‘금융 클라우드 지원 사업’은 중소 핀테크 기업의 혁신적인 서비스 개발과 운영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신청 기업의 사업 적합성을 평가해 60개 사를 선정하며 연간 최대 9600만 원의 클라우드 이용 바우처를 중간평가를 통해 차등 지급한다. 또한 기존 시스템 이관·구축 지원과 보안 컨설팅, 모의해킹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한다.

올해 네이버클라우드는 안랩, 엔삼클라우드, 동국시스템즈, 디딤365 등 4개 클라우드 관리서비스 기업(MSP)과 함께 최적의 클라우드 서비스 컨설팅과 부가 혜택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청은 3월 18일 오후 6시까지 한국핀테크지원센터 ‘핀테크 포털’에 접속해 신청할 수 있다.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사업자(CSP) 중 5년 연속 공급자로 선정된 곳은 네이버클라우드가 유일하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는 풍부한 경험과 더불어, 입증된 보안기술로 핀테크 기업의 디지털 전환(DX)을 꾸준히 지원해온 결과라는 평가다.

지난해 선보인 ‘핀테크 DX 패키지’는 인프라 구축부터 API 서비스, 보안 컴플라이언스까지 디지털 전환에 필요한 주요 솔루션을 한 번에 제공해 핀테크 서비스 론칭을 준비하는 기업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강화된 선불전자지급업(선불업) 관리·감독에 대응하기 위해 법무법인 화우와 파트너십을 통해 선불업 등록에 필요한 올인원 솔루션을 제공하는 등 금융 클라우드 확산을 위해 지속 노력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