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코인투자자 지난해 1조3000억 벌었다

34
채이널리시스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인 투자자들은 가상자산을 통해 10억4000만달러의 수익을 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지난해 하반기 비트코인(BTC) 등 가상자산 가격 회복세로 한국인 가상자산 투자자들이 총 1조원이 넘는 수익을 냈다는 분석이 나왔다.

블록체인 데이터 분석기업 체이널리시스는 ‘2023년 국가별 가상자산 수익 보고서’를 내고 한국인 투자자가 10억4000만달러(1조3693억원)의 수익을 냈다고 15일 밝혔다. 투자 수익은 주요 중앙화 거래소에서 거래되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추정했다.

국가별로는 우리나라 투자자들이 수익이 8위를 차지했다. 1위는 비트코인 종주국인 미국으로 93억6000만달러(12조3224억원)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뒤를 이어 영국이  13억9000만달러(1조 8302억원)로 2위를 차지했으며, 3위는 베트남으로 11억8000만달러(1조 5537억원)를 벌었다.

지난해 전 세계 투자자들의 총 수익은 376억달러(49조4854억원)으로 추정됐다. 2021년 강세장 1597억달러(210조1812억원)에 비하면 크게 적었지만, 2022년 1271억달러(167조 2763억원)의 손실에 비하면 괄목할 만한 회복세를 보였다.

체이널리시스는 “지난해 월별 수익이 11월과 12월에 전례 없는 성장세를 보이며 큰 폭으로 상승했다”며 “베트남, 중국, 인도네시아, 인도 등 아시아 국가들의 예상 수익이 10억달러를 넘어 상위 6개 국가에 오르는 등 상당한 상승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