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CEO, 전환지원금 인상 질문에 ‘묵묵부답’…조용히 회의실로

19

방통위원장, 통신3사·삼성·애플 첫 회동…“공시지원금 인상” 요구

중저가 요금제 도입, 중저가 단말기 출시 등 논의

김홍일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김홍일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22일 오후 김홍일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주재로 열리는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직전 이동통신 3사 대표들이 전환지원금 인상 계획에 대한 취재진들의 질문에 별다른 대답 없이 조용히 회의실로 향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이동통신 3사 및 삼성전자 사장과 애플코리아 부사장에게 소비자들의 단말기 구입 부담 완화를 위한 공시지원금 확대를 요구했다.

김홍일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22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김영섭 KT 대표,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 등 이동통신 3사 대표와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안철현 애플코리아 부사장 등 단말기 제조사 대표자들과 취임 후 첫 만남을 가지고 가계통신비 절감과 통신서비스 국민 편익 증대 등 여러 통신정책 현안을 논의했다.

김 위원장은 “통신서비스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와 요구가 매우 크며 물가 상승과 고금리 등으로 민생 안정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최근 가계통신비 부담 완화 및 경쟁 활성화를 위해 도입된 전환지원금 정책과 관련해 사업자들의 각별한 협조를 요청했다.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김영섭 KT 대표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들어서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김영섭 KT 대표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들어서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이날 간담회에서는 이외에도 공시지원금 확대, 중저가 요금제 도입, 중저가 단말기 출시 등 이용자들에게 고루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하는 다양한 방안이 논의됐다.

또한 불법 스팸을 줄이기 위해 통신사들이 상반기 중 시행하기로 한 전송자격인증제, 삼성전자와 통신3사가 개발한 스팸 필터링 서비스 등 통신서비스 이용자 편익 증진을 위한 조치들도 논의됐다. 이러한 개선 조치들을 통해 생산·전송·도달 구간별 불법 스팸 차단 기술을 고도화해 피싱 등의 피해로부터 이용자를 보호할 수 있는 기반을 강화하는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 밖에 통신분쟁 조정, 민원처리 강화, 글로벌 사업자의 이용자 보호 등 통신서비스 관련 이용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한 여러 방안들도 함께 논의됐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들어서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들어서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통신사와 단말기 제조사 대표들은 “통신서비스가 국민 일상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만큼 정부의 가계통신비 절감 및 이용자 보호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면서 “앞으로도 서비스 혁신과 성장 못지않게 오늘 논의된 이용자 보호 조치들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참석자들은 올해가 본격적인 인공지능(AI) 서비스 발전의 원년이 될 것이라 점에 공감하며 관련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힘쓰는 한편, 서비스 개발 단계부터 부작용 방지 관리체계를 마련하는 등 이용자 보호에도 노력해야 한다는 데 뜻을 같이 했다. 또한 AI 서비스의 이용자보호 관련 제도 도입에도 협조하기로 했다.

안철현 애플코리아 부사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안철현 애플코리아 부사장이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통3사·제조사 간담회 장소에 입장하고 있다. ⓒ데일리안 민단비 기자

김 위원장은 “국민들이 안전한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취약계층 지원과 본인확인업무, 위치정보 보호 등에 있어서도 소홀함이 없도록 노력해 달라”며 “간담회에서 제시된 좋은 의견들은 향후 정책 수립 시 반영해 우리나라 통신 산업이 보다 나은 방향으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위원장은 이날 간담회 전 KT 혜화센터를 방문해 주요 통신시설과 통신망 구성 현황 등을 살펴보고 점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