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시간 지나면 사라지는 ‘롱블랙’…LGU+ ‘너겟’서 무료 제공

24

앱 가입 시 누구나 시청 가능

LG유플러스 모델이 너겟과 롱블랙의 콜라보레이션을 소개하는 모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모델이 너겟과 롱블랙의 콜라보레이션을 소개하는 모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디지털 통신 플랫폼 ‘너겟’에서 콘텐츠 구독 서비스 ‘롱블랙’의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롱블랙은 경제, 사회, 문화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이야기나 인터뷰를 제공하는 유료 구독 서비스다. 하루 한개 콘텐츠만 업로드 하고 24시간이 지나면 삭제하는 독특한 콘셉트로 MZ세대 이용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실제로 롱블랙은 2021년 9월 서비스를 출시한 이후 누적 콘텐츠 조회수 3000만회, 1월말 기준 월평균활성이용자(MAU) 30만명을 달성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너겟 고객은 24시간이 지나 사라진 콘텐츠 중 롱블랙이 추천하는 콘텐츠를 무료로 다시 볼 수 있다. 너겟에서도 하루 한 개의 롱블랙 콘텐츠가 업로드 되며, 너겟의 통신 요금제를 사용하지 않아도 앱 회원으로 가입만 하면 누구나 무료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고객들이 롱블랙의 콘텐츠를 소비하기 위해 너겟 앱을 방문하는 횟수와 앱 이용 시간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했다. 너겟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난 고객들에게 자연스럽게 너겟의 합리적인 통신 요금제와 차별화된 멤버십 혜택 등을 노출하고, 나아가 통신 서비스에 가입하는 고객을 늘려나간다는 전략이다.

김귀현 LG유플러스 라이프플랫폼 담당은 ”다양한 콘텐츠와 차별화된 요금 혜택을 통해 너겟이 통신 기반의 라이프플랫폼으로 거듭남으로써 고객 경험을 혁신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