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신작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 국내 서비스 시작

18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컴투스(대표 이주환)는 신작 ‘스타시드: 아스니아 트리거(이하 스타시드)’를 28일 출시했다. 스타시드는 글로벌 서비스에 앞서 한국에서 먼저 선보이며, 국내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스타시드는 조이시티 자회사 모히또게임즈(대표 한성현)가 개발하고 컴투스가 서비스를 맡은 AI 육성 어반 판타지 RPG다. 인류 멸망을 막기 위해 플레이어가 가상세계로 뛰어들어 AI 소녀인 ‘프록시안’들과 함께 싸우는 세계관을 배경으로 한다.

[사진=컴투스]

스타시드는 각양각색 매력을 지닌 수십 명의 소녀 캐릭터를 수집해 원하는 방향으로 육성하고 스테이지를 돌파하는 재미를 즐길 수 있다. 캐릭터마다 보유하고 있는 듀얼 궁극기를 활용하면 아레나, 보스 레이드 등 여러 가지 전투 콘텐츠에서 다양한 덱 조합과 전략 구사도 가능하다.

캐릭터와 소통하는 듯한 경험을 선사하는 ‘인스타시드’, 높은 품질의 애니메이션 컷씬과 일러스트 등 몰입감을 높여주는 요소들도 함께 담았다.

한편 스타시드는 출시에 앞서 진행된 국내 사전예약에 150만명이 참여했다. 컴투스는 스타시드를 국내에 선보인 이후 글로벌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