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핀, 오더북 기반 RWA 전용 플랫폼 내놓는다

30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네오핀은 신규 글로벌 RWA(실물연계자산) 플랫폼 계획을 12일 발표했다. 전통 금융의 풍부한 유동성과 블록체인 기술을 연결하고 높은 수준의 보안 적용 및 규제 준수를 통해 글로벌 시장성을 창출해내겠다는 전략이다.

RWA 플랫폼의 핵심 골자는 △오더북(매수 및 매도 주문의 목록) 기반 RWA 전용 플랫폼 개발 △혁신적인 RWA 상품 라인업 확대 △RWA 멀티체인 전략 확장 등이다.

[사진=네오핀]

네오핀의 RWA 플랫폼은 기관, 이용자, 업계의 다양한 요구를 모두 충족시킬 수 있는 올인원 플랫폼으로 개발 중이다. 기관 참여자들이 RWA 기술과 시장에 대해 복잡한 검토과정 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보다 직관적이고 단순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방침이다. 주식이나 가상자산 거래소에 익숙한 글로벌 이용자들이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탈중앙 형태의 오더북을 기반으로 디자인 중이다.

상품 라인업과 관련해 디파이와 실물 시장에서 큰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는 5종 이상 RWA 상품을 기관 파트너들과 함께 준비 중이다. 혁신적인 상품 라인업을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RWA 발행 체인 확장 전략도 동시에 수립, 네오핀 디파이(탈중앙화 금융)의 성공을 뒷받침했던 멀티체인 전략을 RWA 전용 플랫폼에서도 이어 나갈 방침이다.

김용기 네오핀 대표는 “네오핀의 RWA 플랫폼은 글로벌 기관 파트너와 이용자를 확보한 다음, 기관들의 필수 인프라로 포지셔닝하는 것이 주요 목표”라며 “신규 플랫폼과 혁신적인 상품 라인업, 기관 확보 등을 통해 2년 내 글로벌 RWA 탑티어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