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네트웍스·세종텔레콤, WIS 2024 참가…차세대 솔루션 공개

29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세종네트웍스(대표 유기윤)와 세종텔레콤(대표 이병국)은 월드IT쇼 2024(WIS 2024)에 참가해 차세대 솔루션을 공개한다고 16일 밝혔다.

세종네트웍스·세종텔레콤 월드IT쇼 2024(WIS 2024) 시연 부스. [사진=세종텔레콤]

월드IT쇼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정보기술 전시회다. 글로벌 ICT 시장 기술 현황과 전망을 공유하고, 약 500개 기업이 최신 기술력을 선보이는 자리다. 올해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세종네트웍스는 AI 기반 비즈 솔루션, 스마트 안전 솔루션, 전용회선 데이터 서비스 등 통신 인프라를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를 돕는 기술을 공개한다. 지난 1일 세종텔레콤으로부터 물적 분할한 이후 첫 대외 행보다.

이 자리에서 AI 콜봇 서비스 첫 시연에 나선다. AI 콜봇 서비스는 컨택센터 상담원의 아웃바운드 콜 업무를 AI 음성봇이 대신하는 서비스다. AI 음성봇이 지정된 고객에게 자동으로 전화해 본인확인 후, 상담하고 실시간 모니터링을 제공한다. 서비스는 올해 2분기 중 정식 론칭 예정이다.

세종텔레콤도 전시 부스를 마련한다. 5G 특화망과 알뜰폰 서비스 ‘스노우맨’, 부동산 조각투자 플랫폼 ‘비브릭’ 등 주요 사업 포트폴리오 및 핵심 기술력을 소개한다.

세종텔레콤은 지난해 국내 최대 면적의 조선산업 DX를 위한 5G 특화망 구축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바 있다. 연내 비브릭 빌딩 2호 청약 공모를 개시할 예정이다.

조현성 세종네트웍스 보이스사업 담당 이사는 “이번 전시회를 발판으로 소비자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신규 서비스 발굴 및 확대에 더 집중하고, 안정적인 통신 인프라를 강점 삼아 다양한 업권에서 필요로 하는 비즈니스 생산성 증대 솔루션을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종네트웍스는 1996년 9월 설립된 세종텔레콤의 통신사업부가 최근 독립해 설립된 통신 ICT 기업이다. 전국 약 1만4479㎞(임차망 2620㎞ 포함)의 광케이블 자가망을 보유하고 있다. 전용회선·유선전화·데이터센터 등 고도화된 통신 서비스를 제공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