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주 정부 이어 인도 최고 경영자와 손잡았다

27

크래프톤의 인도 사랑은 2024년에도 이어지고 있다. 

크래프톤은 2021년부터 e스포츠 기업,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등 인도의 디지털 생태계 성장을 위해 투자를 이어왔다.

크래프톤은 3월 인도 구자라트 주 정부와 이스포츠 및 게임 생태계 강화를 위한 MOU 체결에 이어, 인도 최고 경영자들과 게임 및 AI 기술 전략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지난 4일 인도에서 PvP 배틀로얄 슈터 ‘불릿 에코 인도’의 소프트 런칭을 진행했으며 오는 24일 정식 출시를 앞두고 있다.

‘불릿 에코 인도’는 젭토렙이 2020년 출시한 ‘불릿 에코’를 인도 맞춤형 버전으로 새롭게 개발한 게임으로, 팀을 구성하고 전략을 세워 치열한 전투에서 최후까지 살아남아야 하는 배틀 로얄 방식의 멀티 플레이 탑다운 슈팅 게임이다. 불릿 에코 인도는 신속한 게임 진행과 자동 사격 시스템으로 게임의 재미를 더해준다. 

전술 슈팅 모바일 게임 ‘불릿 에코 인도’ /크래프톤
전술 슈팅 모바일 게임 ‘불릿 에코 인도’ /크래프톤

지난 12일 인도 리더십 커뮤니티 ‘YPO 뭄바이 대표단’이 크래프톤 서울 본사를 방문, 크래프톤의 인도 게임 시장 성공 사례와 AI 기술 전략 등 게임 산업의 최신 트렌드와 성장성에 대해 깊이 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YPO 뭄바이는 전 세계 140개국 약 3만 4000명의 최고 경영자들이 모인 글로벌 리더십 커뮤니티 ‘YPO(Young Presidents’ Organization)’의 인도 및 남아시아 지부로, 기술, 전자, 식품 등 다양한 분야의 젊은 비즈니스 리더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들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를 통해 인도 게임 산업 발전에 기여한 크래프톤의 업적에 주목하며, 게임 산업 발전에 대한 논의를 위해 크래프톤 서울 본사를 방문했다.

인도 최고 경영자들과 게임 및 AI 기술 전략 논의 /크래프톤
인도 최고 경영자들과 게임 및 AI 기술 전략 논의 /크래프톤

한편, 크래프톤은 인도 게임 스타트업 멘토링 프로그램인 ‘크래프톤 인도 게이밍 인큐베이터(KRAFTON India Gaming Incubator, 이하 KIGI)’ 1기의 선정 기업을 발표하고, 인도 차세대 게임 개발자 육성에 나선다.

KIGI는 인도의 게임 개발 생태계 촉진을 위해 크래프톤이 지난해 10월 시작한 프로그램이다. 선정된 기업은 6개월에서 1년 간 게임 개발, 디자인, 마케팅, 비즈니스 전략 분야의 게임 산업 전문가로부터 개별적인 멘토링을 비롯해 최대 15만 달러의 지원금을 받게 된다.

인도 전역에서 200여 개 기업이 KIGI 1기에 지원했으며, 엄격한 선발 과정을 거쳐 2개의 스타트업이 선정됐다. 리디멘션 게임즈는 인도 나갈랜드 주에 위치한 개발사로, 액션 어드벤처 게임 ‘Sojourn Past’를 개발 중이다. 슈라 게임즈는 벵갈루루에 본사를 둔 게임사로, 현재 음식과 퍼즐을 결합한 모바일 게임 ‘Spice Secrets’를 제작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