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링크 세븐모바일, 업계 최초 ‘미니멀 유심’ 출시

25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SK텔링크(대표 하성호) 알뜰폰 브랜드 ‘SK세븐모바일’은 유심 칩만 떼고 버려지는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이기 위해 기존 유심카드 크기를 반의 반으로 줄인 쿼터 사이즈 미니멀 유심을 도입한다고 18일 밝혔다.

왼쪽부터 일반 유심, 하프 유심, 미니멀 유심. [사진=SK텔링크]

손톱보다 작은 유심 칩 하나를 위해 신용카드 크기의 플라스틱이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유심 카드에서 실제 쓰이는 IC칩 면적은 3% 내외로, 나머지는 버려져 플라스틱 폐기물이 된다.

SK세븐모바일은 유심 틀을 더 의미 있게 사용하기 위해 유심카드 네임택 디자인과 폐지수거 어르신의 그림을 유심 카드에 적용한 ‘착한 유심’에 이어 크기를 절반으로 줄인 하프 사이즈 유심 등을 출시하는 등 플라스틱 줄이기에 앞장서 왔다.

SK세븐모바일은 쿼터 사이즈의 미니멀 유심을 출시해 플라스틱 배출 저감 및 탄소 중립을 실천하기로 했다. 환경을 아끼는 브랜드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크기를 반의 반으로 줄인 미니멀 유심은 기존 유심카드 대비 한 장 당 약 4g의 플라스틱을 절감할 수 있다. SK세븐모바일 유심 사용량 기준으로 환산하면 연간 10만개 이상의 500ml 플라스틱병 배출을 줄이는 효과가 있다.

김광주 SK텔링크 김MVNO사업담당은 “앞으로도 진정성을 통한 상생의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겠다”며 “소비자들이 믿고 가입할 수 있는 착한 알뜰폰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