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구글 클라우드 파트너 어워즈’ 2년 연속 수상

18

[아이뉴스24 윤소진 기자] LG CNS가 ‘구글 클라우드 파트너 어워즈 2024’에서 한국의 ‘서비스 파트너’로 2년 연속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LG CNS 클라우드사업부 직원들이 2년 연속 구글 클라우드 파트너 어워즈 수상 소식을 전하고 있다. [사진=LG CNS]

구글 클라우드 파트너 어워즈는 구글 클라우드와 협력해 고객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가치를 제공하며 뛰어난 성과를 달성한 디지털 혁신 선도기업에 수여된다. 시상은 △서비스 △산업 솔루션 △공공 △사회적 영향 등 총 14개 부문으로 나뉜다.

먼저 서비스 부문은 고객 비즈니스 특성에 최적화된 구글 클라우드 전환을 통해 차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의 사업 성공을 지원한 파트너 기업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LG CNS는 지난해 클라우드, 데이터 플랫폼 등 구글 클라우드의 핵심 서비스를 적용해 고객의 디지털전환(DX) 혁신과 애플리케이션 현대화(AM, Application Modernization)를 선도한 점을 인정받았다. 기업의 자체 거대언어모델(LLM) 구축, 고객상담서비스와 생성형 인공지능(AI) 플랫폼 결합, 구글 클라우드로 데이터베이스 전환 등 게임, 물류, 유통, 제조 등 다양한 영역의 고객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며 차별적 고객가치를 제공했다는 설명이다.

LG CNS에 따르면 이 같은 성과는 최상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내부 전문가들 덕분이다. 이들이 획득한 글로벌 클라우드 3사 자격증만도 3900개가 넘는다. 구글 클라우드 자격증은 △클라우드 아키텍트 △클라우드 네트워크 엔지니어 △데이터 엔지니어 △머신러닝 엔지니어 △클라우드 보안 엔지니어 등이 있다.

LG CNS는 구글 클라우드의 인증, 자격 등도 획득하며 기술력을 입증해내고 있다. 지난해 12월 LG CNS는 구글 클라우드의 ‘데이터 분석 서비스’ 인증을 획득했다. 이전에는 △머신러닝 서비스 △인프라 서비스 △클라우드 전환 서비스 관련 전문 인증도 받았다. 2020년에는 구글 클라우드의 최고 등급 파트너에게만 부여되는 판매 및 서비스 참여 모델 부문의 ‘프리미어 파트너’ 자격도 획득했다.

지난해 8월 LG CNS는 구글 클라우드와 클라우드, 생성형 AI 관련 기술적·사업적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구글 클라우드 넥스트 2023’ 콘퍼런스에서 양사 대표들이 만나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를 가지기도 했다.

김태훈 LG CNS 클라우드사업부장 전무는 “클라우드 관리 서비스(MSP), AM,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등 클라우드 전 영역을 포함해 클라우드 기반 생성형 AI 사업에서도 독보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며 “고객에게 차별적 가치를 지속 제공할 수 있도록 구글 클라우드와의 긴밀한 파트너십을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