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마들랜, 月 거래건수 전년比 3배 이상 늘어

20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KT(대표 김영섭)는 멤버십 데이터 기반 취향 맞춤형 커머스 ‘마들랜’의 월평균 거래건수가 전년 대비 3배 이상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

KT 모델들과 원예농장 꽃피네 대표·플로리스트가 KT 멤버십 커머스 마들랜에서 한정판매하는 ‘어버이날 카네이션 꽃다발’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마들랜(마음에 들어오는 랜선 혜택)은 멤버십 이용 데이터와 취향 데이터를 분석해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는 KT의 멤버십 전용 커머스 서비스다. 수요가 많은 상품을 생일, 기념일 등 필요한 시기에 추천한다. 이용자는 멤버십 포인트로 할인을 받아 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

KT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마들랜에서 카네이션 꽃다발과 메시지카드를 포함한 꽃 패키지 상품을 멤버십 특가로 25일 출시한다. 어버이날과 어린이날 맞춤 기획전을 운영한다.

카네이션 꽃 패키지는 충남 태안군 소재의 원예농장 ‘꽃피네’에서 전문 플로리스트가 제작한 상품이다. 정상가 3만9900원 제품을 멤버십 특가로 9900원에 1000개 한정 판매한다.

구매자는 원하는 날짜에 무료 배송을 받을 수 있다. 구매자 중 추첨을 통해 5명에게 케이크 쿠폰을 증정한다. 어버이날 맞춤 상품으로 꽃다발, 화분, 건강식품을, 어린이날 맞춤 상품으로 캐릭터 바디필로우, 키링, 인형 등을 엄선해 최대 80% 할인된 멤버십 특가로 판매할 예정이다.

이병무 KT 고객경험혁신본부장은 “KT 멤버십 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상품을 엄선하고, 제휴사 및 소상공인과의 협업으로 합리적인 상품을 구성했다””며 “고객들의 취향에 맞는 상품을 지속 발굴해 만족도 높은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