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사 40주년 SKT, 40일간 헌혈 릴레이 전개

22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창사 40주년을 맞이한 SK텔레콤(대표 유영상)은 국내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SK ICT 패밀리사 차원의 헌혈 릴레이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SK텔레콤과 SK ICT 패밀리사 구성원이 자발적으로 헌혈 릴레이에 참여하고 있는 모습. [사진=SKT]

헌혈 릴레이에는 SK텔레콤과 SK스퀘어, SK쉴더스, SK오앤에스 등 SK ICT 패밀리사가 참여하기로 했다. SK T타워를 시작으로 40일간 전국 25개 사옥에서 SK텔레콤과 SK ICT 패밀리사 구성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형식으로 실시된다.

SK텔레콤은 20여 년 간 ICT 기술 기반 다양한 헌혈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지속적으로 헌혈 문화 확대에 앞장서 왔다. 2007년 긴급 수혈 환자를 위한 모바일 헌혈 서비스를 시작으로, 2011년에는 앱으로 헌혈 예약을 할 수 있는 스마트 헌혈 서비스를, 2019년에는 세계 최초로 헌혈자의 건강관리를 지원하는 레드커넥트를 출시했다.

2023년 헌혈 릴레이 캠페인에서는 SK ICT 패밀리사 구성원 1056명이 헌혈에 동참했다. 이 중 292장의 헌혈증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다.

SK텔레콤은 지속적인 헌혈 문화 확산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6월 헌혈 및 혈액사업 유공포상에서 보건복지부 장관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박용주 SK텔레콤 ESG담당은 “창사 40주년을 맞아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헌혈 릴레이 캠페인 참여를 통해ESG 경영 실천은 물론 사회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전할 것”이라고 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