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병무청과 병역면탈 조장정보 유통 방지 협력

27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네이버는 병역면탈을 조장하는 정보의 게시와 유통을 예방·차단하기 위해 병무청과 협력한다.

유봉석 네이버 정책/RM(위기관리) 대표(왼쪽)와 이기식 병무청장이 24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네이버]

24일 네이버는 병무청과 정부대전청사에서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네이버는 2023년부터 병무청 병역면탈 예방 정책 캠페인 등을 지원해 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네이버는 공정한 병역 이행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병무청과의 협력을 강화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병무청은 병역면탈 조장정보 게시와 유통 예방을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한다. 네이버는 병역면탈 조장정보에 대한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유해 정보로 확인된 게시물에 대해 신속히 조치할 방침이다. 네이버 지식인·카페·블로그 등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개정 병역법을 안내해 이용자 인식을 제고한다.

유봉석 네이버 정책/RM(위기관리) 대표는 “네이버는 공정한 병역 이행 문화가 정착할 수 있도록 병무청과 함께 병역 이행의 중요성과 병역면탈의 위험성에 대해 인식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기식 병무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온라인상의 병역면탈 조장정보를 효과적으로 예방하고 단속할 수 있는 기반을 강화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병무청은 공정한 병역 이행 문화를 확산시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