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외국인 전용 ‘5G 웰컴 요금제’ 3종 출시

36

[아이뉴스24 서효빈 기자] KT는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을 위한 ‘5G 웰컴 요금제’ 3종을 29일 출시했다.

KT는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을 위한 ‘5G 웰컴 요금제’ 3종을 29일 신규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진=KT]

KT는 외국인 장기 체류자 수가 매년 증가하지만 외국인을 위한 요금제와 혜택이 상대적으로 부족해 이 요금제를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법무부 통계에 따르면 지난 2월 외국인 장기 체류자 수는 약 190만명으로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 2월 170만명보다 늘었다.

KT는 이 요금제에 대해 외국인의 통신 이용 편의성은 높이면서도 금액 부담을 낮췄다고 강조했다.

새 요금제는 △5G 웰컴 5(월 5만9000원, 5GB+5Mpbs) △5G 웰컴 3(월 4만9000원, 3GB+3Mbps) △5G 웰컴 1(월 3만9000원, 1GB+1Mbps) 등 3종이다. 25% 선택약정 할인이 적용되면 ‘5G 웰컴 1’ 요금제를 월 2만원대에 쓸 수 있다.

외국인 전용 요금제인 만큼 본국으로의 전화 혜택도 강화했다. 국내 음성통화 기본 제공량 내에서 001국제전화를 이용할 수 있는 ‘001 프리’ 부가서비스(월 5500원)를 무료로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국내 거주하는 외국인이 많이 이용하는 국제전화 서비스로 중국, 베트남, 미국 등 주요 38개 국가를 대상으로 서비스 중이다.

5G 웰컴 요금제는 외국인등록증을 소지한 국내 거주 외국인이라면 오는 10월31일까지 전국 KT 매장과 공식 온라인 채널 KT닷컴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한편 KT는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데이터 속도 업그레이드와 기본 데이터를 확대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10월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5G 웰컴 1’ 요금제는 기본 데이터 사용 후 데이터 속도를 1Mbps에서 HD급 고화질 영상 시청이 가능한 최대 3Mbps로, ‘5G 웰컴 3’은 3Mbps에서 풀HD급 고화질 영상 시청이 가능한 최대 5Mbps로 업그레이드해 제공한다. ‘5G 웰컴 5’는 기본 데이터 5GB에 추가 20GB를 더해 총 25GB 데이터를 제공한다.

김영걸 KT Customer사업본부장은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혜택을 담아 맞춤형 상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불편해하는 서비스와 제도는 적극적으로 개선하고, 고객 눈높이에 맞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해서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