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애플, 빅테크와 ‘밀착 스킨십’…AI폰 경쟁 점입가경

25

애플, 구글 이어 오픈AI와 협업 논의

GPT 탑재 시 ‘갤럭시AI’ 성능 추월 가능성

삼성 노태문 구글 부사장과 서울서 회동

갤럭시S25에 구글 멀티모달 AI 탑재

갤럭시AI. ⓒ삼성전자 갤럭시AI. ⓒ삼성전자

삼성전자와 애플이 글로벌 빅테크와의 스킨십을 늘리고 있다. 삼성전자는 인공지능(AI) 스마트폰 선두 자리를 지키기 위해, 애플은 그 자리를 탈환하기 위해 빅테크와의 AI 협력을 강화하는 전략을 취하고 있다.

29일 블룸버그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올해 출시할 아이폰16에 AI를 탑재하기 위해 ‘챗GPT’ 개발사 오픈AI와 협업 논의에 착수했다. 이에 앞서서는 구글과 ‘제미나이’를 아이폰에 탑재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제미나이는 구글이 지난해 말 공개한 최신 AI 모델이다.

삼성전자는 구글과 AI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은 최근 릭 오스터로 구글 플랫폼·디바이스 사업총괄 부사장을 만나 AI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릭 부사장은 노 사장을 만난 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엑스(X, 옛 트위터)를 통해 “TM(노태문)과 훌륭한 대화를 나눴다. 양사 파트너십은 어느 때보다 더 강력해졌다”며 “양사의 AI 협력과 앞으로 다가올 수많은 기회가 기대된다”고 소감을 말했다. 삼성전자는 2009년 안드로이드 운영 체제를 탑재한 갤럭시 스마트폰을 출시할 때부터 구글과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삼성전자와 구글은 구체적인 협력 계획을 밝히지 않았으나 갤럭시 스마트폰에 고도화된 제미나이를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조철민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상무(모바일AP SW개발팀장)는 지난 17일 열린 인공지능반도체포럼에 참석해 “멀티모달을 지원하는 제미나이 나노 버전2를 온디바이스 AI로 어떻게 구현할지 구글과 논의를 시작했다”며 “갤럭시S25에 적용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멀티모달은 텍스트를 비롯한 이미지, 영상 등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하고 추론할 수 있는 기술이다.

애플은 빅테크 AI 모델뿐 아니라 자체 모델도 아이폰에 탑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은 최근 AI 스타트업을 잇따라 인수하고 소형언어모델(SLM)을 개발자 커뮤니티에 공개하는 등 AI 모델 개발에 한창이다.

지금까지 예상되는 애플의 AI 전략은 삼성전자와 비슷하다. 삼성전자도 구글의 제미나이와 자체 AI 모델인 ‘가우스’ 등으로 구성된 온디바이스 AI ‘갤럭시 AI’를 탑재, 올 초 갤럭시S24 시리즈를 출시했다. 빅테크와 자체 AI 모델을 동시 적용해 AI 기능을 강화한 것이다. 온디바이스 AI는 단말기가 클라우드에 연결되지 않더라도 기기 안에서 자체적으로 정보를 수집하고 연산을 처리할 수 있다.

애플은 구글뿐 아니라 오픈AI와도 협업을 논의하고 있다. 두 회사와 성공적으로 파트너 관계를 구축해 제미나이·GPT 모델을 모두 확보할 경우 아이폰의 AI 성능이 갤럭시를 능가할 수 있다.

그러나 오픈AI와 협력은 쉽지 않을 전망이다. 앞서 애플은 올초 오픈AI와 AI 서비스와 관련한 협의를 진행했으나 양측 논의가 최소한에 그쳤던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진행된 양사 논의에서도 애플이 오픈AI 사용 여부를 결정하지 않았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애플의 AI 전략은 오는 6월에 열리는 연례 개발자 회의(WWDC 2024)에서 공개될 전망이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2월 “올해 AI를 포함한 기술 분야에서 진행 중인 작업의 세부 사항들을 공유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업계에선 애플이 WWDC에서 AI 기능이 탑재된 애플의 차기 아이폰 운영체제인 iOS 18을 소개할 것이란 예상이 나왔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AI가 탑재된 갤럭시Z플립6·폴드6를 오는 7월 갤럭시 언팩 행사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현재는 연내 1억대의 기기에 갤럭시 AI를 탑재한다는 목표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갤럭시 AI 지원 기기를 확대하고 있다. 지난 3월 ‘갤럭시23’ 시리즈 등 작년 출시된 주요 모델에 이어 이달에는 ‘갤럭시S22’ 시리즈 등 재작년 출시 모델까지 지원 기기 대상을 늘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