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캐릭터 ‘무너크루’, 글로벌 시장 진출

34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다레이 베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4 라이선싱 엑스포(Licensing Expo)’에 참가해 대표 캐릭터 ‘무너 크루’를 선보였다고 23일 밝혔다.

LG유플러스 직원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다레이 베이 컨벤션 센터(Mandalay Bay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24 라이선싱 엑스포(Licensing Expo)’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LGU+]

라이선싱 엑스포는 캐릭터 및 브랜드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 관련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B2B(기업간 거래) 라이선싱 전시회다. 해마다 70개국 IP기업 200곳이 참여하고 있다. 3만명의 글로벌 바이어들이 전시회를 방문해 수천억 규모 수출 계약을 체결한다.

이번 행사에서 LG유플러스는 무너크루 전시 부스를 꾸리고 22일 기준 20여개 기업들과 라이선싱 수출 상담 진행을 완료했다. 무너크루는 △질풍노도 사회초년생 K-직장인 무너 △왕년의 슈퍼스타 홀맨 △동묘의 패셔니스타 아지 3종으로 구성된 캐릭터 크루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K-콘텐츠 수요가 높은 지역을 중심으로 라이선스 수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다양한 캐릭터 굿즈에 대한 고객의 반응을 분석해 관련 품목도 2배 이상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다림 LG유플러스 IMC(Integrated Marketing Communication)담당은 “무너의 독특한 디자인과 개성 있는 스토리를 앞세워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라며 “특히 외국인들도 공감할만한 무너만의 스토리를 만들어 글로벌 고객경험 혁신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