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CES 2025’ 단체관 참가할 기업 5곳 모집

19

참가기업에 부스 임차비 장치비 운송료 등 지원

지난해 시가 지원해 CES 2024 용인 단체관으로 참가한 기업 볼트크리에이션 관계자들이 해외 바이어와 상담하고 있다. ⓒ용인시 제공

용인특례시는 세계 3대 IT 전시회 중 하나로 꼽히는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25’ 시 단체관에 참여할 기업 5곳을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CES 2025’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소비자 전자제품 전시회로 세계 각국의 혁신 기업들이 참가해 디지털 헬스, 푸드테크, 모빌리티, IT, AI(인공지능), 블록체인 등 다양한 분야의 최신 기술을 미리 가늠할 수 있는 장이다.

시는 내년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5’에 참가해 Venetian Expo(Eureka Park) 내에 단체관을 운영한다. 부스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의 통합한국관 내에 마련된다.

단체관으로 참가하는 기업에는 시가 전시회 부스 임차비 및 장치비를 최대 75%까지 지원하며, 운송료, ‘혁신상’ 신청비 등도 시가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오는 6월 27일까지 용인기업지원시스템 사이트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서나 구비서류, 공고문도 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기업지원과 국제통상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시는 오는 28일부터 6월1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식품 전시회(Thaifex Anuga Asia)에도 시 단체관을 운영해 관내 중소기업 6사를 지원한다. 시는 또 6월 3일부터 8일까지는 중동(UAE, 튀르키예)에 시장개척단으로 중기 11사를 파견해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