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10주년] [다시 뛰는 2024년⑨] 그라비티, 중국 판호 취득 2종으로 모멘텀 기대

26

[편집자주] 코덱스 게임 산업 지수는 2020년 전년 대비 49%, 2021년 32% 상승하며 게임 업계는 역대 최고의 호황을 누렸다. 하지만 예정에 없던 호황의 대가는 혹독했다. 게임 산업 지수는 22년 53%, 2023년 12%가 빠지면서 2018년 지수가 처음 만들어진 이후 최악의 그래프를 그리고 있다. 반변 게임백서에 따르면 국내 게임 산업은 2021년 20.9조에서 22.2조로 5.8%가 오르며 여전히 성장 중이다. 

환경적으로는 수십 년간 한국 게임 업계를 지탱해 왔던 MMORPG 장르에 균열이 가고 있다. PC콘솔 패키지 게임이 대안으로 떠오르면서 업계에 새로운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3월 주총을 기점으로 기업 수장도 바꾸면서 새로운 시대를 대비하는 게임사도 늘고 있다. 

2024년도 어느덧 1/4이 지나가고 있다. 몇 년간의 다소 우울한 지표와 실적에도 다시 뛰고 있다. 각 게임사들은 어떤 변화를 맞이했고, 또 1분기를 넘기면서 얼마나 2024년의 첫발을 잘 내디뎠는지 게임와이가 분석했다. 

그라비티 사옥
그라비티 사옥

[인물] 그라비티 2인자 김진환 이사의 라그나로크 IP 고집, 중국에서 빛을 발할까?

넥슨은 김정주, 넷마블은 방중현, 엔씨는 김택진을 떠올리게 되지만 그라비티는 쉽게 떠오르는 인물이 없다. 

그라비티는 2000년 4월 김정률 회장이 설립했다. 1954년생인 그는 1982년 형이 운영하던 유원지 오락실 경험을 시작으로 청계천에 아케이드 게임 기판 제작사를 설립하면서 사업을 시작했다. 이후 EZ2DJ로 대박을 쳤고, 온라인게임 사업을 위해 그라비티를 인수했다. 그렇게 라그나로크가 탄생했고, 2005년 그라비티는 일본 겅호에 매각했다. 지금도 겅호의 지분율은 59.31%다.

라그나로크를 만들었던 김학규 대표가 아직 남아 있다면 그라비티의 상징적인 인물은 김학규가 되겠지만 퇴사를 했고, 현재 그라비티를 이끌고 있는 수장은 박현철 대표다. 박 대표는 일본 동경공과자동차대학을 마쳤으며 겅호 국제본부 부장 및 세가 아시아사업부 및 액토즈소프트 해외마케팅팀을 거쳐 지난 2008년부터 그라비티에 합류했다.

그리고 그라비티 사업 분야에서는 김진환 이사, 최성욱 이사, 정일태 이사 정도가 거론된다. 그라비티 2인자로 통하는 김진환 이사는 2019년 그라비티의 라인업 방향을 소개하는 자리에서 라그나로크 IP를 “백년에 나올까말까한 IP”라고 소개한 바 있다. 이 대단한 IP를 가지고 더 힘있는 제품을 만들어 선보이겠다는 것이 그라비티의 사업 방향이고, 이는 지금까지 계속 이어져 오고 있다. 

그라비티 김진환 이사 /게임와이 촬영
그라비티 김진환 이사 /게임와이 촬영

[1분기] 매출 소폭 줄었어도 판호 취득으로 기대감↑

그라비티는 1분기 매출은 1455억 원에서 1198억 원으로 소폭 하락했고, 영업이익은 264억 원에서 269억원으로 소폭 늘었다. 동남아시아 지역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매출 감소가 주요 원인이며, 올해 1월 태국 지역에 선보인 ‘Ragnarok Idle Adventure’와 2월에 론칭한 북중남미 지역 라그나로크 오리진의 매출 발생으로 인해 감소폭이 일부 상쇄됐다.

그라비티는 연초 3D MMORPG ‘라그나로크X : Next Generation(중문명 仙境传说:新启航)’이 중국 판호를 취득하면서 기분 좋은 한해를 시작했다. 그리고 PC MMORPG ‘라그나로크 온라인’의 중국 판호도 취득했다. 

'라그나로크X Next Generation' 중국 판호 발급 /그라비티
‘라그나로크X Next Generation’ 중국 판호 발급 /그라비티

그리고 그라비티는 최근 심하다 싶을 정도로 글로벌에 집착하는 모습을 보여왔다. 태국 지사인 그라비티 게임 테크는 라그나로크 전시회를 열었고, 라그나로크x 대회도 열었으며, 북미 게임쇼 PAX EAST, 국내 PLAYX4 등 전시회와 대회 등 글로벌 행사에 빠지지 않고 참석하거나 대회를 주최해 왔다. 

플레이엑스포 그라비티 부스 /게임와이 촬영
플레이엑스포 그라비티 부스 /게임와이 촬영

2월에는 홈페이지도 글로벌에 맞춘 메시지를 담아 개편했다. ‘GLOBAL PLAYGROUND GRAVITY’라는 핵심 메시지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모습을 표현했다.  메인 페이지는 ▲OSMU 중심의 적극적인 사업 확장 ▲글로벌 라그나로크 IP 파워 ▲나스닥 상장 글로벌 게임 기업 ▲전문성을 갖춘 인적자원 보유 등 그라비티의 핵심 가치를 담았다. 

[미래] 중국 대륙 진출을 비롯, 장르 및 매출 국가의 다양화 보여줄 그라비티

동남아를 중심으로 활약을 해 온 그라비티기에 이를 확장할 수 있는 중국 판호 취득이 의미가 있다. 그라비티는 우선 라그나로크 온라인을 2024년 상반기 중국에 출시하고, 하반기에는 라그나로크 X를  중국에 출시할 예정이다. 추후 일본도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 

전민우 라그나로크 온라인 개발 총괄 피디 /게임와이
전민우 라그나로크 온라인 개발 총괄 피디 /게임와이

2024년 2분기부터 하반기까지는 전세계 주요 지역을 대상으로 여러 플랫폼에서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5월 30일 일본에 2D×시네마틱 리얼 과학수사 시뮬레이션 장르의 PC&콘솔 게임 ‘사이코데믹 ~특수 수사 사건부 X-FILE~’을 출시한다. 6월에는 MMORPG ‘라그나로크: 초심지전’을 대만∙홍콩∙마카오 지역에 출시하며, 같은 달 동남아 지역에 MMORPG ‘라그나로크: 리버스(Ragnarok: Rebirth)’를 선보인다. 같은 달 태국에 P2E 시스템 기반의 MMORPG 블록체인 PC 게임 ‘라그나로크 랜드버스(Ragnarok Landverse)’도 서비스할 예정이다. 

그라비티가 대작으로 꼽고 있는 사이코데믹~특수 수사 사건부 X-File~
그라비티가 대작으로 꼽고 있는 사이코데믹~특수 수사 사건부 X-File~

하반기에는 태국에 실시간 전략 블록체인 PC 및 모바일 게임 ‘라그나로크 몬스터 월드’를 선보이고, 하반기 국내에서는 캐주얼 힐링 타이쿤 모바일 게임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를 선보인다. 3D 캐주얼 보드 게임 ‘라그나로크 몬스터즈 마블’도 연내 서비스를 앞두고 있다. 실내 스크린 골프 브랜드 ‘골프 몬스터즈’도 올해 대만 타이베이에 첫 번째 지점을 오픈할 계획이다.

나스닥에 상장된 그라비티의  주가를 보면 최근 오름세와 내림세가 반복되며, 크게 보면 횡보 구간을 보이고 있다. 오리지널 라그나로크 온라인과 라그나로크X의 중국 판호 취득 및 출시 소식은 이러한 횡보 구간을 변동시킬 큰 모멘텀으로 보인다. 

횡보합세지만 상승세를 유지중인 그라비티의 주가 /키움
횡보합세지만 상승세를 유지중인 그라비티의 주가 /키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