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정보통신, 국민건강보험공단 ‘정보시스템 통합유지관리’ 계약 체결

31

[아이뉴스24 윤소진 기자] 아이티센그룹 계열사 쌍용정보통신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정보시스템 통합유지관리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쌍용정보통신 CI. [사진=쌍용정보통신]

계약 기간은 2024년 6월 1일부터 2026년 5월 31일까지 2년간이며, 총 사업금액은 921억원(VAT 포함)이다. 이 중 쌍용정보통신의 수주액은 컨소시엄 지분 50%인 418억원(VAT 별도)으로, 연간 기준 최근 매출액 대비 10.67% 수준이다.

쌍용정보통신은 그룹사 역량을 적극 활용해 공공 소프트웨어(SW) 사업을 안정적으로 확장하고 있다. 그 결과 지난해 3925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전년 대비 21% 성장했다.

올해는 지난 2월 456억원 규모의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 ‘교육행정 데이터 통합 관리시스템 물적기반 구축’ 사업, 이번 국민건강보험공단 ‘정보시스템 통합유지관리 사업’ 계약까지 대규모 공공 정보기술(IT)서비스 사업을 연이어 수주했다.

쌍용정보통신 관계자는 “국내 최고 정보통신기술(ICT)서비스 기업의 위상을 바탕으로 공공 SW 사업 역량을 인정받아 계약이 이어지고 있다”며 “대형 공공 프로젝트 수주를 지속 확대해 성장세를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