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범 10주년 맞은 IITP…”대한민국 디지털 G3 도약 기여할 것”

23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올해로 출범 10주년을 맞이한 정보통신기획평가원(원장 홍진배, IITP)이 대한민국을 디지털 G3 강국으로 도약시키기 위한 세부 계획을 공개했다.

홍진배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 원장이 4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IITP 출범 10주년 기념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안세준 기자]

홍진배 IITP 원장은 4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출범 10주년 기념식에서 “혁신·도전 디지털 R&D의 전면 개편과 국가 디지털 정책의 시작점인 기술개발과 인재양성 추진을 통해 대한민국이 디지털 G3 국가로 도약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IITP는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개발과 인재양성을 총괄 지원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기관이다. 이들은 유·무선 통신 기반 구축과 AI, 사이버보안 등 미래 핵심 기술 분야에서 인재 배출과 국내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등에 기여해 왔다.

이날 IITP는 AI와 AI반도체, 양자를 핵심 엔진으로 차세대 통신·사이버보안 등 6대 디지털 혁신에 역량을 결집하겠다고 밝혔다. AI가 국가경쟁력인 시대에 직면한 만큼 기존 생성형 AI의 한계를 뛰어 넘는 차세대범용AI(AGI) 기술과 경량화. 저전력화 기술 등 핵심기술을 확보하겠다는 것이다.

상용화 전 초기 단계인 양자기술 선점을 위해 양자통신, 양자센싱 등 코어역량도 강화한다. 개방형 양자팹을 통한 양자기술 제작 노하우를 확보해 다가올 양자산업화 시대를 준비한다. 6G, 저궤도위성 등 차세대통신 경쟁력 확보에도 주력하기로 했다.

홍진배 원장은 “그동안 대한민국이 세계 무대에서 ICT 강국으로 인정받아 왔듯이 앞으로도 AI반도체, 5G·6G, 사이버보안 등 디지털 경쟁력을 확보하여 디지털 혁신의 미래 중심에 설 수 있도록 디지털 기술과 인재 발전소인 IITP를 잘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