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한 두 ‘서머너즈워’ 형제…글로벌 흥행 ‘가속화’한다

126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형제가 동시 역대급 성적을 달성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크로니클’, 신규 업데이트로 스팀 글로벌 종합 매출 TOP 10 달성하기도 했다. 이 두 형제가 컬래버를 진행하는 것은 물론, ‘크로니클’에서는 봄맞이 피크닉 이벤트로, ‘서머너즈 워’에서는 글로벌 투어로 상승세를 이어간다. 

두 게임의 컬래버는 ‘서머너즈 워’ IP의 핵심 요소인 수백 여종의 다양한 몬스터(소환수)와 이를 자유롭게 조합∙활용하는 전략적 재미를 두 게임을 통해 모두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그러면서도 서로 다른 스타일의 RPG로 풀어내며, 같은 시기에 유저들에게 효과적으로 소구하고 상승 효과를 발휘했다.

크로니클-천공의 아레나 /컴투스
크로니클-천공의 아레나 /컴투스

컴투스 한지훈 게임사업부문장은 “’서머너즈 워’ IP 두 게임이 모두 세계 시장에서 높은 성과를 보이고 있다는 점에서 글로벌 IP가 가지는 파워를 잘 보여주고 있다. 컴투스가 만들어 온 ‘서머너즈 워’ 유니버스는 앞으로도 전 세계 유저들과 함께하며 글로벌 K-게임의 대표주자로 자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두 게임은 지난 25일 기준, 50여 개 지역 구글 플레이스토어 RPG 매출 순위 TOP 10에 동시 진입하며 글로벌 IP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지역 또한 미국과 독일, 프랑스, 호주, 싱가포르, 태국, 스위스 등 동서양을 가리지 않고 매우 고르게 분포되어 있다.

특히 프랑스에서는 ‘서머너즈 워’ IP의 두 게임 모두 ‘국민 게임’ 급의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크로니클’의 경우 스팀 매출 순위에서 출시 이후 줄곧 1위를 고수하고 있으며, 지난 23일 기준 ‘천공의 아레나’와 ‘크로니클’은 각각 구글 플레이스토어 매출 6위, 애플 앱스토어 매출 8위를 차지, 현지 게임 TOP10 차트에 동시 입성했다.

‘크로니클’은 지난 9일 글로벌 시장 서비스 시작과 함께 여러 지역의 앱 마켓 상위권에 자리 잡으며 일주일 만에 매출 100억 원을 달성했고, 글로벌 출시 2주 차인 23일 대규모 업데이트 후 PC게임 플랫폼 스팀의 전 세계 종합 매출 순위 10위에 오르며, 최고 순위 기록을 경신했다. 

23일 추가된 격전의 아레나, 길드 레이드, 신규 몬스터 등 핵심 콘텐츠의 업데이트로 크로니클은 유저 만족도를 더욱 높이고 장기 흥행의 기반을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실시간 대전 콘텐츠인 ‘격전의 아레나’와 친구 및 길드원 등과 일전을 벌이는 ‘친선전’으로 자유로운 경쟁 재미를 제공하고, 유저들과 교류하며 풍성한 보상도 받을 수 있는 길드 레이드로 협동의 즐거움까지 마련했다. 또한, 최고 등급인 태생 5성의 소환수 빛 속성 하프술사를 길드 레이드 이벤트 보상으로 준비했으며, 태생 5성의 전속성 뱀파이어 헌터도 추가돼 다양한 조합의 전략적 플레이라는 ‘크로니클’만의 장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글로벌 서비스 업데이트 /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글로벌 서비스 업데이트 /컴투스

컴투스는 ‘크로니클’에서 6성 영웅 룬 등을 획득할 수 있는 봄맞이 피크닉 이벤트를 실시한다. 오는 4월 7일까지 성장의 길, 균열 등 콘텐츠를 플레이하면 이벤트 재료인 ‘봄꽃’이나 ‘바구니’ 등의 재료를 얻을 수 있다. 봄꽃과 바구니를 활용하면 6성 영웅룬과 신비의 소환서, 생명의 숨결 등이 들어있는 ‘피크닉 바구니’와 ‘피크닉 도시락’을 제작할 수 있다. 이벤트 재료인 봄꽃은 길드원에게 선물로 보낼 수도 있다.

‘천공의 아레나’는 지난달 말부터 대형 글로벌 IP인 ‘어쌔신 크리드’와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해당 업데이트 이후 독일과 홍콩 애플 앱스토어 게임 매출 1위에 오르는 등 차트를 역주행하고, 현재도 여러 지역의 양대 앱 마켓에서 높은 순위를 유지하고 있다.

콜라보 업데이트에서는 ‘어쌔신 크리드’ 주요 캐릭터들이 컬래버 몬스터로 탄생, 이들 캐릭터를 소환하고 육성시키며 수집형 RPG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업데이트를 통해 추가된 캐릭터는 에지오, 카산드라, 에이보르, 바예크, 알타이어 등 해당 IP에서 특히 인기있는 5인방이다.

여러 스킬을 활용해 전투를 벌이는 전략성이 강조된 게임인 만큼, 각 캐릭터가 ‘어쌔신 크리드’에서 펼쳤던 고유 스킬을 ‘서머너즈 워’에서도 경험할 수 있다. 컬래버 던전에서 마지막 보스 공략 시 컬래버 몬스터를 사용하면 각 캐릭터 별 특별한 암살 연출이 등장하고, 게임 접속 시에도 ‘어쌔신 크리드’ 캐릭터 알타이어가 해당 IP를 관통하는 상징적 스킬 ‘신뢰의 도약’을 펼쳐 반가움을 자아낸다.

‘서머너즈 워’는 알리아 대륙 150여 년 역사를 다룬 유니버스 바이블을 기반으로 하며, ‘어쌔신 크리드’는 인류 이전에 ‘이수’라는 진보 생명체가 존재했다는 설정 아래 여러 시대적 배경을 다룬다.

 ‘서머너즈 워’X‘어쌔신 크리드‘ 컬래버 기념 일러스트 /컴투스
 ‘서머너즈 워’X‘어쌔신 크리드‘ 컬래버 기념 일러스트 /컴투스

한편,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의 2023 글로벌 투어를 본격적으로 전개하고 컬래버레이션 상승세를 이어간다.

‘서머너즈 워’ 글로벌 투어는 세계 각 지역의 주요 도시에서 유저와 직접 만나 소통하고, 게임으로 즐거움을 나누는 오프라인 행사다. 올해 글로벌 투어는 ‘서머너즈 워’ 팬덤이 넓게 포진한 웨스턴 시장부터 진행된다. 북미에서는 지난 4일 개최된 캐나다 밴쿠버 투어를 시작으로, 미국 로스앤젤레스, 댈러스, 시카고 등 주요 도시를 순회할 예정이다. 유럽에서는 독일 베를린 및 쾰른,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및 마르세유 등에서 유저를 만난다.

 ‘서머너즈 워’ 벤쿠버 투어 현장 /컴투스
 ‘서머너즈 워’ 벤쿠버 투어 현장 /컴투스

론칭 이후 처음으로 대한민국 투어도 진행된다. 오는 4월 1일 광주 투어가 시작되며, 이후 6월, 9월, 12월 다른 주요 도시에서의 추가 투어 일정도 예정돼 국내 유저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특히 올해는 유비소프트의 대표작인 ‘어쌔신 크리드’와 컬래버레이션이 한창인 3월부터 ‘서머너즈 워’ 글로벌 투어를 시작, 대형 IP와의 협업 효과를 극대화하고 세계 팬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