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카 한 장으로 프로필 140개 생성”…카카오브레인, ‘AI 프로필’ 서비스 도입

223

카카오브레인이 자사 이미지 생성 및 공유 플랫폼 ‘비 디스커버’에 ‘AI 프로필’ 서비스를 추가했다. / 사진=카카오브레인

“셀카 한 장으로 프로필 140개 생성”…카카오브레인, ‘AI 프로필’ 서비스 도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카카오브레인이 이미지 생성 및 공유 플랫폼 ‘비 디스커버’에 ‘AI 프로필’ 서비스를 추가했다. 사용자는 본인이 지정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AI가 생성한 프로필 이미지 140장을 1분 안에 받을 수 있다.

카카오브레인(대표 김일두)은 자사 이미지 생성 AI 모델 ‘칼로(Karlo)’를 기반으로 한 이미지 생성 및 공유 플랫폼 ‘비 디스커버’에 ‘AI 프로필’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8일 밝혔다.

‘AI 프로필’은 사용자가 지정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AI가 다양한 프로필 이미지를 생성하는 서비스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비 디스커버’ 앱에서 사용자 연령과 성별을 선택하고, 사용자 사진 파일 하나를 업로드한 후 ‘생성’ 버튼을 클릭하면 된다.

AI는 업로드한 이미지와 사용자 정보에 기반해 다양한 콘셉트 프로필 이미지 100개를 약 1분 이내로 생성한다. 얼굴 이미지뿐만 아니라, 각 콘셉트에 어울리는 배경까지 함께 그려낸다.

생성된 100장 이미지 외에 새로운 이미지를 원할 경우, 추가 생성도 가능하다. 총 2회에 한해 1회당 20장씩 새로운 이미지를 확인할 수 있다. 사용자는 입력한 이미지 하나로 총 140개의 AI 프로필 이미지를 만들 수 있는 셈이다.

‘AI 프로필’ 서비스와 함께 한국어로 프롬프트(명령어)를 입력해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도록 업데이트했다. 올 상반기에는 생성된 AI 프로필 이미지에 사용자의 목소리와 모션을 입혀 비디오로 생성하는 ‘AI 모션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해 10월 출시된 ‘비 디스커버’의 누적 이미지 생성 건수는 3월 초 1100만 회를 돌파했다.

김일두 카카오브레인 대표는 “자신을 표현하는 데 적극적이고 각자의 개성을 중요시하는 트렌드에 맞춰 ‘AI 프로필’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다양한 사용자 니즈를 파악해 ‘비 디스커버’ 서비스 및 기능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